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포토] 이재명 경기도지사 부인 김혜경씨 검찰 출석

김혜경 "힘들고 억울하지만 진실 밝혀지길 바란다"

최준필 기자 ㅣ choijp85@sisapress.com | 승인 2018.12.04(Tue) 16:59:47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의 소유자로 지목된 이재명 경기지사의 부인 김혜경 씨가 4일 오전 경기 수원시 수원지방검찰청으로 피의자 신분 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김씨는 올해 4월 경기지사 민주당 예비후보 경선 과정에서 '정의를 위하여'라는 닉네임의 트위터 계정을 사용해 '전해철 전 예비후보가 자유한국당과 손잡았다'는 등의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2016년 12월 문재인 대통령의 아들 준용씨가 취업과정에서 특혜를 얻었다는 허위사실을 해당 트위터에 유포해 문 대통령과 준용씨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도 받고 있다.

 

%27%uD61C%uACBD%uAD81%20%uAE40%uC528%27%20%uD2B8%uC704%uD130%20%uACC4%uC815%uC758%20%uC18C%uC720%uC790%uB85C%20%uC9C0%uBAA9%uB41C%20%uC774%uC7AC%uBA85%20%uACBD%uAE30%uC9C0%uC0AC%uC758%20%uBD80%uC778%20%uAE40%uD61C%uACBD%20%uC528%uAC00%204%uC77C%20%uC624%uC804%20%uACBD%uAE30%20%uC218%uC6D0%uC2DC%20%uC218%uC6D0%uC9C0%uBC29%uAC80%uCC30%uCCAD%uC73C%uB85C%20%uD53C%uC758%uC790%20%uC2E0%uBD84%20%uC870%uC0AC%uB97C%20%uBC1B%uAE30%20%uC704%uD574%20%uCD9C%uC11D%uD558%uBA70%20%uCDE8%uC7AC%uC9C4%uC758%20%uC9C8%uBB38%uC5D0%20%uB2F5%uD558%uACE0%20%uC788%uB2E4.%20%u24D2%20%uC2DC%uC0AC%uC800%uB110%20%uCD5C%uC900%uD544

 

%27%uD61C%uACBD%uAD81%20%uAE40%uC528%27%20%uD2B8%uC704%uD130%20%uACC4%uC815%uC758%20%uC18C%uC720%uC790%uB85C%20%uC9C0%uBAA9%uB41C%20%uC774%uC7AC%uBA85%20%uACBD%uAE30%uC9C0%uC0AC%uC758%20%uBD80%uC778%20%uAE40%uD61C%uACBD%20%uC528%uAC00%204%uC77C%20%uC624%uC804%20%uACBD%uAE30%20%uC218%uC6D0%uC2DC%20%uC218%uC6D0%uC9C0%uBC29%uAC80%uCC30%uCCAD%uC73C%uB85C%20%uD53C%uC758%uC790%20%uC2E0%uBD84%20%uC870%uC0AC%uB97C%20%uBC1B%uAE30%20%uC704%uD574%20%uCD9C%uC11D%uD558%uACE0%20%uC788%uB2E4.%20%u24D2%20%uC2DC%uC0AC%uC800%uB110%20%uCD5C%uC900%uD544

 

%27%uD61C%uACBD%uAD81%20%uAE40%uC528%27%20%uD2B8%uC704%uD130%20%uACC4%uC815%uC758%20%uC18C%uC720%uC790%uB85C%20%uC9C0%uBAA9%uB41C%20%uC774%uC7AC%uBA85%20%uACBD%uAE30%uC9C0%uC0AC%uC758%20%uBD80%uC778%20%uAE40%uD61C%uACBD%20%uC528%uAC00%204%uC77C%20%uC624%uC804%20%uACBD%uAE30%20%uC218%uC6D0%uC2DC%20%uC218%uC6D0%uC9C0%uBC29%uAC80%uCC30%uCCAD%uC73C%uB85C%20%uD53C%uC758%uC790%20%uC2E0%uBD84%20%uC870%uC0AC%uB97C%20%uBC1B%uAE30%20%uC704%uD574%20%uCD9C%uC11D%uD558%uB294%20%uAC00%uC6B4%uB370%20%uC9C0%uC9C0%uC790%uB4E4%uC774%20%uD53C%uCF13%uC744%20%uB4E4%uACE0%20%uAE40%uD61C%uACBD%uC528%uB97C%20%uC751%uC6D0%uD558%uACE0%20%uC788%uB2E4.%20%u24D2%20%uC2DC%uC0AC%uC800%uB110%20%uCD5C%uC900%uD544

 

%27%uD61C%uACBD%uAD81%20%uAE40%uC528%27%20%uD2B8%uC704%uD130%20%uACC4%uC815%uC758%20%uC18C%uC720%uC790%uB85C%20%uC9C0%uBAA9%uB41C%20%uC774%uC7AC%uBA85%20%uACBD%uAE30%uC9C0%uC0AC%uC758%20%uBD80%uC778%20%uAE40%uD61C%uACBD%20%uC528%uAC00%204%uC77C%20%uC624%uC804%20%uACBD%uAE30%20%uC218%uC6D0%uC2DC%20%uC218%uC6D0%uC9C0%uBC29%uAC80%uCC30%uCCAD%uC73C%uB85C%20%uD53C%uC758%uC790%20%uC2E0%uBD84%20%uC870%uC0AC%uB97C%20%uBC1B%uAE30%20%uC704%uD574%20%uCD9C%uC11D%uD558%uB294%20%uAC00%uC6B4%uB370%20%uC774%20%uC9C0%uC0AC%uB97C%20%uBC18%uB300%uD558%uB294%20%uC2DC%uBBFC%uC774%20%uD53C%uCF13%uC744%20%uB4E4%uACE0%20%uAE40%uD61C%uACBD%uC528%uB97C%20%uBE44%uB09C%uD558%uACE0%20%uC788%uB2E4.%20%u24D2%20%uC2DC%uC0AC%uC800%uB110%20%uCD5C%uC900%uD544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OPINION 2018.12.14 Fri
지진 상처에 “지겹다”고요? 폭력입니다.
사회 2018.12.14 Fri
[우리는 행복합니까④] 30년 뒤 ‘응답하라 2018’ 외칠 수 있을까
Culture > LIFE 2018.12.14 Fri
[시끌시끌 SNS] 이게 무슨 의미가 있니?
Health > 연재 > 노진섭 기자의 the 건강 > LIFE 2018.12.14 Fri
[노진섭의 the건강] 밥상에 오른 생선은 깨끗합니까?
국제 2018.12.14 Fri
“파리가 재채기하면 유럽이 감기 걸린다”
국제 > Health > LIFE 2018.12.14 Fri
한국, 기후변화 대응 참 못했다 ‘60개 국가 중 57위’
정치 2018.12.14 Fri
[민주당 위기①] 추락하는 민주당에 날개는 있나
정치 2018.12.14 Fri
[민주당 위기②] ‘참여정부 악몽’ 文정부서 재연되나
사회 2018.12.14 금
[Up&Down] 카슈끄지 vs 구글코리아
정치 2018.12.14 금
[민주당 위기③] “양극화·성장감소·고용악화, 한국 경제 삼중고”
경제 2018.12.13 목
구글코리아 세무조사가 ‘헛발질’인 이유
사회 2018.12.13 목
“찬물로 씻으라고?”…조선대 기숙사 엄동설한 ‘찬물 논란’
LIFE > Health 2018.12.13 목
목 뻐근하고 오래 걷기 힘들면 목뼈 이상 신호
사회 > LIFE > Health 2018.12.13 목
[플라스틱 지구⑤] “플라스틱 대체품, 금속·목재 부적합”
경제 > 연재 > 주택에 대한 불편한 진실들 2018.12.13 목
북유럽 국가들은 정말 다 내 집이 있을까?
경제 > 연재 > 이형석의 미러링과 모델링 2018.12.13 목
찾아가는 서비스, 컨시어지 경제
사회 > 연재 > 똑똑, 대사관 2018.12.13 목
“핀란드 복지·교육이 부러워? 신뢰 사회부터!”
사회 2018.12.13 목
“청년이 살아야 도시재생 활성화 가능”
LIFE > Health 2018.12.13 목
35세 이상 여성들 중 절반이 생기는 ‘자궁근종’
사회 2018.12.13 목
[우리는 행복합니까③] 그래도, 행복은 있다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