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New Book] 《소프트파워에서 굿즈까지》…동아시아 현대미술 한눈에

조철 문화 칼럼니스트 ㅣ sisa@sisajournal.com | 승인 2018.02.11(Sun) 17:01:00 | 1477호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소프트파워에서 굿즈까지

고동연 지음 │ 다할미디어 펴냄  1만8000원​​

 


1990년대 이후 동아시아의 현대미술 작가들은 공통적으로 ‘예술 대중화’의 길을 걸었다. 저자는 예술 대중화로 점철되는 동아시아의 현대미술 동향에 주목하면서 다양한 예시를 제시했다. 종로 뒷골목의 이미지를 연상시키는 영화세트나 일본의 오타쿠 문화를 소재로 한 도쿄 팝은 일상적인 소재를 예술에 사용한 경우다. 공공장소 전시는 모두 허락을 받아야 하는 중국의 작가들은 도심의 레스토랑이나 슈퍼마켓을 전시 공간으로 활용함으로써 독창적인 전시 장소와 방식을 만들어냈다.

 

다양한 형태로 대중화된 예술작품들 속에서 저자는 커다란 두 가지 흐름을 읽어내고 있다. 바로 ‘위로부터’ 대중화와 ‘아래로부터’ 대중화다. 위로부터 대중화는 정부 주도하에 펼치는 정책에 의해 현대미술이 대중화돼 가는 과정을 말한다. 일본 정부가 게임산업을 중심으로 적극적인 ‘소프트파워’ 개발을 장려한 것이 대표적인 예다. 중국의 시진핑 국가주석이 발표한 중국 예술과 창조 산업이나 한국 박근혜 정부의 창조경제 역시 같은 맥락이다. 아래로부터 대중화는 순수예술계 작가들이 스스로의 경제적 자립을 위해 고민하는 과정에서 일어나는 예술 대중화다. 캐릭터나 아이돌을 활용해 사람들이 일상생활에서 직접 사용할 수 있는 상품인 ‘굿즈’를 판매하는 행위가 대표적인 사례다.

 

나아가 저자는 동아시아에서 공통적으로 관찰되는 이러한 흐름을 어떻게 규정해야 하는가도 고민한다. 한·중·일 현대미술의 공통점은 자연스레 발생한 것인지, 아니면 어떤 전략적인 의도에서 발생한 것인지? 유교주의와 같은 전통문화로부터 발생한 것인지, 아니면 지구화와 같은 외부요인에서 발생한 것인지? 이런 질문들에 답하면서 이 책은 동아시아 미술계의 새로운 가능성을 찾고자 한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경제 2018.05.23 Wed
《어벤져스3》 흥행 주도한 강루가 월트디즈니 北아시아 대표
경제 2018.05.23 Wed
갑질 사태 해법 찾다 국민 비호감 등극한 남양유업
Culture > LIFE 2018.05.23 Wed
전세계 4600만 사로잡은 낙서쟁이 ‘미스터 두들’
OPINION 2018.05.23 Wed
[한강로에서] 합체의 이유…일하는 국회 소망
한반도 2018.05.23 Wed
김정은, 워싱턴과의 '불통' 3가지 이유
정치 2018.05.23 Wed
개헌 기회 “9월·연내·2020년 세 번 남았다”
정치 2018.05.23 Wed
헌법학자들도 통일된 개헌 합의안 내놨는데…
정치 2018.05.23 Wed
헌법학자 10명 중 4명 ‘대통령 4년 연임제 바람직’
정치 2018.05.23 Wed
“2020년 총선 전후 개헌 얘기 다시 나올 수 있다”
갤러리 > 만평 2018.05.23 수
[시사 TOON] 판문점선언 잉크도 안 말랐는데…
연재 > 뉴스 브리핑 2018.05.23 수
[뉴스브리핑] 우여곡절 북·미 회담, 다시 원위치?
사회 2018.05.22 화
“광주 집단폭행 가해자, 응분의 대가 치르는 게 사회정의”
LIFE > 연재 > Health > 이경제의 불로장생 2018.05.22 화
OPINION 2018.05.22 화
[Up&Down] 문선민 '태극마크 달다' vs 김마그너스 '태극마크 떼다'
국제 2018.05.22 화
스웨덴 미투가 한국 미투 ‘고은 시인’ 구했다?
연재 > 뉴스 브리핑 2018.05.22 화
[뉴스브리핑] 한반도 운명 가늠할 文-트럼프 회동
LIFE > 연재 > Health > 유재욱의 생활건강 2018.05.22 화
신념이 강한 의사는 경계해야 한다
국제 > 연재 > 이인자 교수의 진짜일본 이야기 2018.05.22 화
재해 복구 봉사자들과 함께하는 日 오지 마을 축제
국제 2018.05.22 화
누가, 왜 칼 마르크스의 동상에 불을 질렀나
한반도 2018.05.21 월
LIFE > 연재 > Culture > 서영수의 Tea Road 2018.05.21 월
왕라오지를 국민 브랜드로 키워낸 '자둬바오'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