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타고난 신살(神殺), 타고난 운명

[한가경의 운세 일기예보 (4)] 타고난 사주 따라 자주 걸리는 질병 및 해법도 제각각

한가경 미즈아가행복작명연구원장․시인 ㅣ sisa@sisajournal.com | 승인 2017.09.01(Fri) 14: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E씨(42)는 고교 때 산행(山行)을 갔다가 자신을 비극적 운명으로 옭아맨 불행한 다리 골절 사고를 당했다. 사고 후 그는 진통제 없이 견디지 못하는 다리 통증에 20여년 째 시달리고 있다. 학업 역시 중단됐다. 그러다보니 경제적으로 넉넉하지 못했다. 늘 쪼들리는 형편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언감생심 결혼도 꿈꾸지 못하고 독신으로 살고 있다. 북한산 등반 중 바위 위에서 미끄러져 굴러 떨어진 사고로 그의 인생이 풍비박산 난 것이다. 

 

그는 왜 그런 사주팔자를 타고 났을까. 그 이유는 태어날 때부터 급각살(急脚殺)이라는 별, 그 무시무시한 흉살(凶殺)이 몸을 지배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이 별이 비치면 소아마비나 낙상, 골절, 신경통 등으로 고생한다. E씨처럼 여름에 태어난 사람이 사주 지지에 묘(卯)나 미(未)를 만나면 영락없이 해당되는 신살이다. 봄에 태어나 해(亥)자(子), 가을에 태어나 인(寅)술(戌), 겨울에 태어나 축(丑)진(辰)을 만나도 마찬가지다. 신생아 부모는 아가 사주에 급각살이 있으면 반드시 소아마비 예방주사를 맞히고 양육 때 특히 팔다리 부상에 유의해야 한다.

 

%A9%20%uC0AC%uC9C4%3D%uC5F0%uD569%uB274%uC2A4


 

급각살 있는 신생아 소아마비 예방주사 맞혀야

 

필자 어머니는 급각살을 갖고 있지 않음에도 불구, 평생 좌골신경통을 앓아왔다. 사주의 기준이 되는 것이 일간(日干). 태어난 날인 갑(甲)목(木) 나무 일간이 무쇠 칼 도끼로 비유되는 경(庚)금(金) 관살에 둘러싸인 사주였다. 그러다보니 금극(克)목, 혹은 금목상쟁(相爭)으로 날카로운 도끼가 교목을 때려찍는 형국이었다. 

 

목 오행은 신체에서 척추, 뇌신경 등에 해당된다. 여기에 대운까지 강한 금 대운을 30년이나 만났다. 목 나무가 금 도끼의 공격을 견디지 못해 허리가 꼬부라진 데다 심한 척추협착증과 척추디스크로 고생했다. 허리 수술을 여러 차례 했지만 지금도 보행이 자유롭지 못해 입원해 병원 신세를 지고 있다. 타고난 척추환자 사주라는 것을 미리 알았더라면 젊을 때부터 조심했을 텐데 그러지 못해 안타깝다.

 

태어날 때 귀문관살이라는 별이 비친 K씨(37)는 정신적으로 예민해 만성적인 두통과 신경쇠약에 시달린 지 오래. 귀문관살이 들면 천재형 두뇌이다. 동시에 정신적으로 불안정하고, 엉뚱한데다, 변태적인 면이 있는 성격이 많다. 그도 미국유학파로 어릴 때부터 공부 하나는 잘 했으나 심한 불면증에 시달려야 했다. 필자는 불면증이 귀문관살이라는 신살 때문이라 알려주고 독한 마음으로 커피부터 끊으라고 권유했다. 

 

그는 또한 갑상선 이상이 드러나 목 부위를 수술했다. 그의 사주가 오행중 수(水) 오행과 화(火) 오행이 서로 상극으로 충돌하고 있기 때문이었다. 이처럼 수화상쟁(水火相爭)이 벌어진 사주팔자에 수생목, 목생화로 전쟁을 중화시켜줄 목 오행이 미약하면 갑상선 이상이 불거지게 된다. 타고난 체질은 쉽게 바뀌지 않는다. 그러나 우리는 체질 개선 노력을 경주해야 한다. 이런 경우는 매실이나 귤 등 신 맛 나는 과일과 식초, 요쿠르트 등이 몸에 좋은 음식이 된다. 필자가 아는 한 갑상선암 환자는 항암치료와 함께 매일 매실 엑기스를 복용하고 있는 데 다행히 암이 재발되지 않고 있다. 그는 아무래도 매실즙이 암 억제에 효과적인 것 같은 느낌이 든다고 한다.

 

 

수화상쟁(水火相爭) 사주는 갑상선 이상 가능성 높아

      

 사주에 토(土) 기운이 강한 사람들은 열이면 열 모두 소화기계 이상을 호소한다. 마치 메마른 땅처럼 토 기운이 조절되지 못해 생기는 병이다. 체증, 변비, 위산과다, 역류성 식도염 등으로 고통받는 이들은 가장 좋은 해법이 많이 걷고 많이 뛰는 방법뿐이다. 

 

추운 겨울에 태어나 따뜻한 화(火) 기운이 부족한 사주는 임신에 성공하지 못해 괴로워하는 사람들이 많다. 한습(寒習)한 사주의 주인공은 정신적으로 우울해 세상을 비관하기도 한다. 자폐증 환자도 다수 만났다. 이때는 꿀 홍삼 등을 장기적으로 섭취하며 몸을 따뜻이 데워줘야 한다. 겨울생 명조에 화 오행이 한 점도 없을 경우 발음오행과 자원오행이 모두 목 화 오행에 해당하는 글자로 이뤄진 이름을 작명해주고 있다. 신생아작명이나 개명한 이름이 소리가 지닌 좋은 파장과 영동력(靈動力)으로 인해 성격과 건강에 도움을 안겨주는 경우도 있다. 

 

맹자가 남긴 운부천부(運否天賦)라는 말이 있다. 운이 좋고 나쁨은 모두 하늘의 뜻이라는 의미이다. 타고난 운명은 있다. 사람의 힘으로 어쩔 수 없는 천운(天運)은 분명히 존재한다. 그러나 하늘은 우리에게 강인한 삶의 의지도 함께 부여했지 않은가. 개운(開運)을 통해 비극적인 운명을 극복한 삶도 많은 것이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정치 2017.09.24 Sun
명진 스님 “조계종은 완벽하게 도덕불감증 걸린 집단”
국제 2017.09.24 Sun
평균 연봉 1억2000만원, 미국서 직업만족도 가장 높은 직업은?
한반도 2017.09.24 Sun
스마트폰으로 지독한 모순에 빠져버린 북한
국제 2017.09.24 Sun
스웨덴, 한국 운전면허 인정하지 않는 까닭은?
국제 2017.09.24 Sun
‘스캔들’만 남기고 비극적으로 떠난 50조원 슈퍼리치
Culture > 사회 > ISSUE > LIFE 2017.09.24 Sun
[2017 쉘위워크] 참가자에겐 즐거운 시간, 환아들에겐 희망의 시작
OPINION 2017.09.23 Sat
[시론] 대입 따로 취업 따로
국제 2017.09.23 Sat
“문 대통령은 힘 부족하다”는 트럼프 말의 진실
ECONOMY > 경제 2017.09.24 일
[세계속의 韓商들] “나드리 주얼리의 힘은 디테일에 있다”
LIFE > Culture 2017.09.24 일
‘품위 있는’ 이태임, 슬럼프는 끝났다
ECONOMY > 경제 2017.09.24 일
가문보다 본인 선택 중시하는  현대家 가풍 3세도 여전
LIFE > Sports 2017.09.23 토
시련과 불운의 연속, 청용은 다시 날아오를까
LIFE > 연재 > Culture > 구대회의 커피유감 2017.09.23 토
나폴레옹 유럽 정복의 원동력 된 커피
LIFE > Culture 2017.09.23 토
김구라에 대한 대중의 불편한 시선
LIFE > 연재 > Culture > 이진아의 지구 위에서 보는 인류사 2017.09.23 토
한반도에서 인류 최초의 문명이 발생했다?
LIFE > Health 2017.09.23 토
알레르기 비염을 막는 생활습관 5가지
국제 2017.09.22 금
동남아 최고 부국 싱가포르의 두 얼굴
갤러리 > 만평 2017.09.22 금
[시사 TOON]  “피가 피를 부를 것”이라는 MB 측 발언, 과연 그럴까?
LIFE > Health 2017.09.22 금
“익숙한 것에서 벗어나야 뇌도 발달한다”
ECONOMY > IT 2017.09.22 금
HTC 인수로 강해진 구글의 ‘Phone by Google’ 전략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