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단독] 국세청, ‘최순실 연루설’ 보도 일주일 만에 제보자 가족에 ‘세금폭탄’

제보자 동생 사망 보상금에 2000여만원 과세 예고한 국세청

이민우 기자 ㅣ mwlee@sisapress.com | 승인 2016.12.01(Thu) 13:37:45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국세청이 자신들에게 불리한 내용을 언론에 전달한 제보자의 가족에게 2000만원이 넘는 세금을 부과 예고 통지한 것으로 드러났다. 시사저널이 제보를 통해 ‘국세청-최순실 연루설’을 제기한 지 불과 일주일만의 일이었다.

 

국세청은 11월28일 김웅 라이언앤폭스 대표의 모친인 A씨(여·72)에게 2160만2990원 규모의 과세 예고 통지문을 전달했다. 김웅 대표가 시사저널에 “국세청이 재벌 일가의 해외 재산에 대한 불법 조사를 의뢰했으며, 최순실씨가 개입됐을 것”이라고 밝힌 지 불과 일주일이 지난 시점이었다.

 

© 연합뉴스·시사저널 임준선


앞서 시사저널은 김웅 대표의 제보 내용과 대기업 관계자 취재 내용 등을 종합해 국세청과 최순실씨의 연루 의혹을 제기했다. 보도의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김웅 대표의 실명과 함께 인터뷰 기사를 보도했다.(시사저널 2016년 11월22일자 1414호 “최순실, 국세청 움직여 기업 발목 잡았다” 기사 참조)

 

문제는 국세청의 세금 부과가 무리한 법 적용이라는 점이다. 김웅 대표에 따르면, 국세청이 세금을 부과한 기초자료는 1998년 멕시코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한 김웅 대표 동생에 대한 피해 보상금이었다. ‘가해자 측이 피해를 보상하라’는 대법원의 확정 판결에도 불구하고 이를 이행하지 않고 해외로 도피하자, 관련 재산에 대해 강제경매가 실시돼 받은 보상금이었다.

 

사망 보상금에 대해선 세금을 납부할 의무가 없다. 국세청은 지난 2005년 “타인의 사망에 대한 배상금이나 보상금, 위자료 성격으로 법원의 판결에 의해 유족에게 지급되는 금액은 소득세 과세대상은 물론 원천징수 대상 소득에 해당되지 않는다”고 유권해석을 내렸다.

 


국세청은 왜 이 같은 유권해석을 내려놓고 김웅 대표의 모친에게 2000만원이 넘는 세금을 부과한 것일까. 김웅 대표는 “국세청의 불법 행위에 대한 보도가 나간 지 일주일 만에 5년 전 실시된 강제경매를 들춰내 동생 사망 보상금에 대해 세금을 부과한 것은 명백한 보복성 행정”이라며 “법적인 절차를 통해 충분히 해결할 수 있지만 불의의 교통사고로 가족을 잃은 유족들에게는 정신적 고통이 초래될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세금을 부과한 해당 세무서 관계자는 “납세자를 상대로 세무조사를 한 사실이 전혀 없고 과세자료를 처리했을 뿐”이라며 “법원에서 부동산 강제경매 낙찰에 따른 배당표가 통보돼 왔고, 이를 근거로 이자소득에 대한 과세를 예고하는 단계였다”고 밝혔다. 이어 “법원에서 받은 자료에는 이자라고만 기재돼 있어 사망에 따른 보상금인지 전혀 알 수 없었다”며 “만약 교통사고에 따른 피해보상금으로 확인될 경우 관련 규정에 따라 세금을 부과하지 않는 게 당연한 일”이라고 말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경제 > ECONOMY 2017.10.19 Thu
“경영승계 없다” 박현주 회장 약속 지켜질까
한반도 > 연재 > 이영종의 평양인사이트 2017.10.19 Thu
[평양 Insight] 백마 탄 그녀…김정은 대안세력으로 부상
Culture > LIFE 2017.10.19 Thu
고래의 앞발에 손가락이 있었다면?
지역 > 영남 2017.10.19 Thu
우즈벡 '환율 대폭 인상'에 수출업체 대금회수 '반토막'
Health > LIFE 2017.10.19 Thu
걸어 다니는 종합병원 ‘스몸비’(스마트폰+좀비)
사회 2017.10.19 Thu
아프리카TV ‘별풍선’, 규제해봤자 소용없다
정치 2017.10.19 Thu
[Today] 朴 재판 보이콧에 태극기 부대 “헤쳐모여” ​
OPINION 2017.10.19 Thu
[한강로에서] 文 대통령의 ‘적폐청산’이 성공하려면
LIFE > 연재 > Health > 노진섭 기자와 건강 챙기기 2017.10.19 목
구충제 먹어? 말어!
LIFE > 연재 > Culture > 박종현의 싱송로드 2017.10.19 목
脫식민의 상징 된 식민지 악기 ‘기타’
국제 2017.10.19 목
포스트 사드 시대’ 中 진출한 한국 기업들 생존방식
LIFE > Health 2017.10.18 수
“목 불편한 건 베개 잘못 아니다”
사회 2017.10.18 수
“‘공교육’이라는 풍부한 개천이 살아야 용(龍)도 나올 수 있다”
사회 2017.10.18 수
대학 내 성범죄, 끊어지지 않는 ‘권력형 성범죄’의 고리
사회 2017.10.18 수
“군내 공익제보자를 마치 범죄자 취급했다”
사회 2017.10.18 수
‘헌병 엘리트 장교’는 왜 배신자로 찍혔나
정치 2017.10.18 수
[Today]  ‘갓뚜기’도 국정감사行…재계 ‘초긴장’
정치 2017.10.18 수
이재오 “문재인 사라지고 노무현·이명박 싸움만 남는다”
ECONOMY > 경제 2017.10.18 수
일감몰아주기·갑질 논란 기업 총수들, 국감 타깃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