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정렬기준 |

최신순 과거순
‘증강현실’ 각축전에서 기선 제압 실패한 애플

‘증강현실’ 각축전에서 기선 제압 실패한 애플

애플이 AR(증강현실)에 주목하고 있는 정황은 적지 않다. 2017년 6월 열렸던 세계개발자회의(WWDC)에서도 긴 시간을 들여 발표한 것 중 하나가 모바일에 AR을 접목하겠다는 계획이었다. 팀 쿡 애플 CEO가 AR에 큰 기대를 피력해온 것만 봐도 그렇다. 인터뷰가 많지 않은 쿡이지만 2017년 초 언론과 모처럼 가진 인터뷰에서 그가 자주 언급한 단어는 'AR'이었다. “AR에 흥분하고 있다. 고함지르고 싶을 정도다”라고 표현했다. 2016년에도 그랬다. 쿡은 “AR 보급에는 아직 시간이 걸린다. 일부 기술적 과제가 남아있기 때

2018.01.26 금 김회권 기자

“정부가 움직일수록 비트코인 가격은 떨어진다”

“정부가 움직일수록 비트코인 가격은 떨어진다”

비트코인을 중심으로 하는 가상화폐가 2018년 하락할 것이라는 주장은 소수에 불과하다. “비트코인은 사기다”라고 말했던 월스트리트의 유명인이 최근 자신의 발언을 취소할 정도로 가상화폐는 가격이 오를 것이란 기대가 많다. 다만 변수는 있다. 일단 선물거래다. 금융시장 외곽에 있던 비트코인은 선물거래가 시작되자 금융시장의 한 부분으로 들어오게 됐다. 제이미 맥기버 다우존스 칼럼니스트가 생각하는 가상화폐 하락 시나리오는 이런 선물시장과 맞물린다. 비트코인은 변동성이 매우 크다. 맥기버는 “비트코인의 극단적인 변동이 가상화폐를 거래하는

2018.01.17 수 김회권 기자

코인을 알면 투자가 보인다!

코인을 알면 투자가 보인다!

코인이 주요 투자처로 인식되고 있는 시기다. 코인 투자에 뛰어들기 전에 자신이 투자할 코인에 대한 정보를 파악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대중적으로 가장 많이 알려진 코인은 ‘비트코인’이다. 하지만 코인의 종류는 수천 가지다.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에 등록된 코인만 120여 가지다. 거래 규모도 크다. 1월9일 업비트 기준으로 1일 거래대금을 보면 비트코인이 1조134억원으로 1위를 차지하고 있다. 하지만 아래 순위의 알트코인들의 거래대금도 만만치 않다. 2위는 5900억원의 스테이터스테크워크 토큰, 3위는 5735억원의

2018.01.15 월 김회권 기자

가상화폐 품은 일본, “2018년 GDP 0.3% 증가한다”

가상화폐 품은 일본, “2018년 GDP 0.3% 증가한다”

한국에서는 가상화폐가 해외 거래소보다 높게 형성된다. 이게 ‘김치 프리미엄’이다. 반면 일본에는 ‘스시 프리미엄’이 있다. 일본은 비트코인 최대 거래국인데 스시 프리미엄은 김치 프리미엄 못지않게 높은 편이다. 일본의 스시 프리미엄 역시 활발한 거래에서 비롯됐다. 이 활발함은 지난해 4월 ‘가상화폐법’을 만들어 거래소 인가제 등 정부가 제도를 정비하면서 만들어졌다. 국가의 정비가 이뤄지자 가상화폐 시장을 신뢰하게 된 일본 투자자들의 거래가 확산됐기 때문이다. 국가가 가상화폐 시장을 제도권 내에 품어서 생긴 긍정적인 케이스는 일본의

2018.01.15 월 김회권·송응철 기자

사려는 자와 막으려는 정부의 벼랑 끝 협상

사려는 자와 막으려는 정부의 벼랑 끝 협상

“자식 말을 그때 들었어야 했는데, 말도 안 되는 소릴 한다고 무시했던 게 실수였다.” 1월8일 늦은 저녁,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한 빌딩의 3층 교육장. 정년퇴직을 앞둔 김아무개씨는 자신이 여기에 온 이유를 아들 때문이라고 말했다. 21살 아들은 아버지에게 ‘이더리움’을 사라고 했다. 올해 안에 두 배는 뛰어오를 거라고 호언장담했다. 아버지는 “그런 게 있으면 세상 사람이 다 돈 번다. 말도 안 되는 소리 하지 마라”고 면박을 줬다. 그에게 이더리움이라는 단어도 생소했고 가상화폐는 이해불가 상품이었다. 그게 2017년 7

2018.01.15 월 김회권·송응철 기자

세계 정치 뒤흔들고 있는 이 한 권의 책

세계 정치 뒤흔들고 있는 이 한 권의 책

새해 벽두부터 출판된 한 권의 책이 절판을 거듭하며 미국에서는 베스트셀러가 됐다. 트위터 등에서는 이 책의 구입방법을 묻는 얘기들이 국경을 넘어 떠돌고 있다. IS(이슬람국가)나 알카에다 조직원들의 메신저에는 이 책을 다운로드할 수 있는 링크가 공유되고 있다고 한다. 책이 다루는 인물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다.  대통령을 다루는 책이 수없이 쏟아지는 미국이지만, 이번은 이례적인 속도로 충격을 주고 있다. 저널리스트 마이클 울프가 쓴 '화염과 분노:트럼프 백악관의 내부'를 두고 백악관은 소송까지 검토하고 있다. 책이 주는 충격

2018.01.07 일 김회권 기자

아이템도 스스로 정하는 AI 기자의 도래

아이템도 스스로 정하는 AI 기자의 도래

AP통신의 ‘워드스미스’는 기업 실적 기사를 쓰는 로봇이다. 인간인 ‘기자’가 담당했을 때는 분기당 300개 정도의 기업 실적 기사가 작성됐다. 그런데 워드스미스가 이 일을 맡으면서 분기당 4000개 이상의 기사가 쏟아지고 있다. 알맞은 포맷에 살짝 수정만 가하면 되니 ‘봇’의 속도를 따라갈 수 없을 지경이다. 이처럼 인공지능을 탑재한 로봇이 인간을 대신해 기사를 쓰는 건 곳곳에서 시도하고 있는 프로젝트다. 예를 들어 포브스의 ‘퀄’은 증권시황을 전달하고 스포츠 경기의 결과를 기사로 작성한다. LA타임스의 ‘퀘이크봇’은 지진 전문

2018.01.07 일 김회권 기자

[가상화폐 Talk] 이더리움 제친 리플의 이유 있는 진격

[가상화폐 Talk] 이더리움 제친 리플의 이유 있는 진격

2018년에 들어서기 직전, 가상화폐 시장에 이변이 생겼다. 비트코인과 함께 시가총액 투톱을 달리던 이더리움이 리플에 자기 자리를 내줬다. 코인마켓캡 기준으로 리플의 시가총액은 2018년 1월4일 오후 2시 기준 143조3611억원을 기록하며 97조5683억원을 기록한 이더리움을 3위로 밀어냈다. 지난해 12월11일 268원으로 거래된 리플의 가격은 12월14일 900원대를 기록했고 12월21일 1000원대를 돌파한 뒤 12월29일에는 2000원대에 도달했다. 1월4일 오후 2시, 리플의 거래가격은 4220원이다. 한 달이 안 된

2018.01.05 금 김회권 기자

고쳐주지도 않고, 고쳐서도 안 된다는 애플의 오만

고쳐주지도 않고, 고쳐서도 안 된다는 애플의 오만

2012년 9월, 팀 쿡 애플 CEO는 홈페이지에 사과문을 올렸다. 아이폰5의 엉성한 지도 서비스로 소비자 원성이 높아졌기 때문. 그는 “극도로 죄송하다(extremely sorry)”는 표현까지 쓰며 자세를 한껏 낮췄다. 그로부터 5년 뒤인 2017년 12월, 애플의 ‘배터리 게이트’가 터졌다. 회사 측은 이번에도 사과문을 띄웠다. 하지만 쿡 CEO의 이름은 어디에도 없었다.  배터리 게이트는 애플이 소프트웨어를 업그레이드하면서 구형 아이폰의 작동 속도를 제한한 것이다. 이는 비공개로 이뤄졌다. 소비자들은 “스마트폰의 교체 주기

2018.01.03 수 김회권·공성윤 기자

[2017 올해의 인물-스포츠] 지금 손(Son)이 뜨고 있다

[2017 올해의 인물-스포츠] 지금 손(Son)이 뜨고 있다

지난 12월3일 프리미어리그 왓포드와 치른 경기에서 골을 넣은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은 이후 벌어진 4경기에서 3골을 더 넣었다. 현재 토트넘 공격진 중 가장 컨디션이 좋고 볼이 없을 때 움직임도 매섭다. 프리미어리그 5골을 포함해 컵대회와 유럽대항전 등에서 모두 8골을 넣고 있다. 지난 시즌 21골보다 빠른 페이스다. 이적료 2300만 파운드(약 336억원)에 토트넘으로 온 손흥민의 몸값은 확실히 올라갈 것 같다. 이적료 전문 사이트인 ‘트랜스퍼마켓’은 손흥민의 이적료를 2700만 파운드(약 390억원)로 평가했는데, 지난 6월

2017.12.29 금 김회권 기자

“가짜뉴스? 인공지능으로 상당수 구분 가능하다”

“가짜뉴스? 인공지능으로 상당수 구분 가능하다”

아무리 좋은 기술이라도 쓰여야 가치가 있는 법이다. 요즘 핫한 인공지능(AI)도 마찬가지. 인공지능은 이미 우리에게 가까이 온 듯하고, 이 기술만 있다면 모든 난제를 풀 수 있을 거라 사람들은 기대하고 있다.  현실의 문제를 AI가 해결하는 법을 보고 싶다면? ‘인공지능  R&D 챌린지’는 이런 물음에 해답을 주는 행사다. 정부가 요구하는 제안에 맞춰 연구자들은 계획서를 제출한다. 뭐든 순위싸움이 생기면 흥미로운 법인데 계획서가 통과된 팀은 과제 풀이 과정을 다른 팀과 경쟁해 승부를 겨루는 게 이 행사의 묘미다.

2017.12.26 화 대전=김회권·김경민 기자

[Today] 누가 뭐라든 안철수는 마이웨이

[Today] 누가 뭐라든 안철수는 마이웨이

뉴스가 많이 쏟아지는 요즘입니다. 수많은 정보 속에서 꼭 체크해야 할 소식을 정리해드립니다.    중앙일보 : 드라이비트가 뿜은 유독가스 … 제천 화재 29명 참사 12월21일 오후 3시53분쯤 충북 제천시 하소동에 있는 9층짜리 복합상가건물 ‘노블 휘트니스 앤 스파’ 1층 주차장 쪽 차량에서 발생한 화재로 이날 오후 11시 현재 최소 29명(여성 23명, 남성 3명, 성별 미상 3명)이 숨지고 29명이 다쳤습니다. 사망자 중 20명은 2층 여탕에서 발견됐습니다. 불이 난 건물은 필로티 구조로 2층(여)~3층

2017.12.22 금 김회권 기자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