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정렬기준 |

최신순 과거순
고래의 앞발에 손가락이 있었다면?

고래의 앞발에 손가락이 있었다면?

You may not share our intellect.(너희는 우리보다 머리가 나쁘지)  Which might explain your disrespect for all the natural wonders that grow around you.(너희 주변의 자연의 신비에 무례한 건 그래서일지 모르겠다)  So long and thanks for all the fish!(안녕, 그리고 그동안 우리에게 사료로 준 물고기는 고마웠어!) 코믹 공상과학소설 《은하수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속엔 돌고래들이 부르는 노래가 나온

2017.10.19 목 김경민 기자

대학 내 성범죄, 끊어지지 않는 ‘권력형 성범죄’의 고리

대학 내 성범죄, 끊어지지 않는 ‘권력형 성범죄’의 고리

모 국립대 박사과정에 재학 중이던 김아무개씨는 지도교수를 자처했던 L 교수와 ‘그 일’이 일어난 직후, 음악과 모든 인연을 끊었다. 클래식 작곡가가 되기 위해 오랜 시간 한 길만 달려왔던 그였다. 장래를 촉망받던 음대 학생이었던 그에게 일어난 ‘그 일’. 지도교수의 성폭행이었다.  김씨가 다니던 대학의 초빙교수였던 L교수는 젊은 나이에 실력을 인정받으며 클래식계에서 촉망받는 유명인사다. 김씨와 L교수는 한 공연 뒷풀이 자리에서 처음 만났고, 이후 L교수와의 만남이 잦아졌다. L교수는 학교와 관계없는 술자리에도 김씨를 데리고 다녔고

2017.10.18 수 김경민 기자

[시끌시끌 SNS] 드디어 드러난 이영학 범행의 전말

[시끌시끌 SNS] 드디어 드러난 이영학 범행의 전말

여중생을 살해해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는 ‘어금니 아빠’ 이영학씨가 성욕을 해소하기 위해 딸 친구를 범행 대상으로 삼은 것으로 드러났다. 서울 중랑경찰서는 10월13일 이씨를 강제추행 살인 등의 혐의로 검찰에 송치하고 시신 유기에 가담한 딸도 불구속 상태로 검찰에 넘겼다. 이씨는 희귀병을 앓고 있는 자신과 딸의 치료를 위한 후원금 모금을 호소하기도 했

2017.10.17 화 김경민 기자

아이폰8에 드리워진 ‘갤노트7’의 그림자?

아이폰8에 드리워진 ‘갤노트7’의 그림자?

아이폰8은 불운했던 갤럭시노트7의 전철을 밟게 될까. 지난달 26일, 대만에서 아이폰8 배터리가 부풀어오른 현상이 신고됐다. 공개된 사진 속엔 배터리 부분이 부풀어 본체와 액정이 벌어져 있는 모습이었다. 문제가 된 제품은 정품 충전기로 충전 중 내부에서부터 팽창이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다. 아이폰8이 정식 출시된지 나흘만의 일이었다.  유사한 결함을 가진 제품은 그 후에도 등장했다. 일본에서는 아예 배송 당시부터 제품 측면이 벌어진 아이폰8플러스가 왔다는 얘기도 나왔다. 미국에서도 같은 문제로 제품 반품이 이뤄졌으며, 중국과 캐나다

2017.10.16 월 김경민 기자

견주의 방심, 상대의 안일함, 그리고 개의 공격성

견주의 방심, 상대의 안일함, 그리고 개의 공격성

두 달 전쯤의 일입니다. 제 반려견 ‘오봉이’와 함께 한강공원을 산책하고 있었습니다. 어디선가 흰 진돗개 한 마리가 튀어나왔습니다. 그 진돗개의 목엔 목걸이가 채워져 있었지만 끈으로 묶여 있진 않았습니다.  저는 뒤이어 모습을 드러낸 견주에게 “개끼리 싸움이 날 수 있으니 줄을 묶어달라”고 말했습니다. 그걸 떠나 한강공원 같은 공공 이용시설에서 개에게 목줄을 채워 다니는 것은 기본 예절이기도 하죠. 현행 동물보호법 등에 따르면 공공장소에 반려견을 동행할 때는 반드시 목줄을 채워야 합니다. 이를 지키지 않으면 횟수에 따라 최대 10

2017.10.14 토 김경민 기자

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 전격 사퇴, 왜?

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 전격 사퇴, 왜?

삼성전자는 10월13일 오전, 권오현 부회장이 반도체사업을 총괄하는 부품부문 사업책임자에서 스스로 물러났다고 밝혔다. 3분기 영업이익 14조5000억원이라는 역대 최대 실적을 발표한 직후의 깜짝 발표였다. 이건희 회장의 오랜 투병과 이재용 부회장의 구속 수감​으로 사실상 삼성전자를 이끌어온 권 부회장은 ​삼성전자 이사회 이사, 의장직도 임기가 끝나는 2018년 3월까지 수행하고 연임하지 않을 것으로 알려졌다. 권 부회장이 겸직하고 있던 삼성디스플레이 대표이사직도 사임할 예정이다.  갑작스러운 사퇴 소식에 삼성전자는 충격에 빠진 것으

2017.10.13 금 김경민 기자

한반도 ‘생물안보’ 위협할 ‘붉은 불개미’ 안심하기 이르다

한반도 ‘생물안보’ 위협할 ‘붉은 불개미’ 안심하기 이르다

외래 병해충의 경우 일단 한 번 유입돼 정착하면 박멸하기가 어려운 것으로 알려져 있다. 병해충 전문가들이 무엇보다 초기 검역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것도 이 때문이다. 한 번 검역망을 뚫으면 2차, 3차 유입의 가능성이 존재하기 때문이다.  지난달 28일 부산항 감만부두에서 발견된 ‘외래 붉은 불개미’ 유입 사건도 그런 불안감을 내포하고 있다. 방역당국의 정밀 추적과 한바탕 방제 작업 끝에 일단락됐지만 아직 안심하긴 이르다는 지적이 나온다.    강한 번식력·​서식에 유리한 환경·여왕벌 사체 실종 외래 붉은 불개

2017.10.12 목 김경민 기자

주류에 반기 든 괴짜 경제학자 노벨상 받다

주류에 반기 든 괴짜 경제학자 노벨상 받다

‘인간은 때때로 불합리하게 행동한다.’ 너무나 당연한 명제로 들리지만 경제학자들이 오랫동안 애써(?) 무시해오던 사실이다. 2017년 노벨경제학상 수상자로 선정된 리처드 세일러 미국 시카고 대학 교수는 이 지점을 바로 잡는 데 혁혁한 공을 세운 것으로 평가받는다.  그가 연구하는 행동경제학에서 전제하는 인간은 불완전하고 불합리하다. 합리적인 선택을 한다 해도 제한적이며, 때론 감정적으로 선택하는 경향도 있다. 인간이 지극히 합리적이며, 이익과 손실을 따져 자신의 이익을 극대화하는 쪽으로 경제적 선택을 한다고 전제하는 주류 경제학의

2017.10.10 화 김경민 기자

새로 태어난 아기, 고양이랑 같이 키워도 될까요?

새로 태어난 아기, 고양이랑 같이 키워도 될까요?

7월 말, 제게는 새 식구가 한 명 생겼습니다. 바로 제 조카입니다. 태어난지 이제 막 두 달이 됐습니다. 이젠 제법 웃고 고집도 부립니다. 조카가 처음 저희 집에 놀러 오던 날, 언니의 가장 큰 걱정은 저희 집에서 기르고 있는 두 마리의 동물이었습니다. 12살의 노령견 ‘오봉이’와 5살 고양이 ‘탱고’가 함께 살고 있습니다. 종 특성상 털빠짐도 거의 없고, 움직임 자체가 적은 오봉인 별 걱정이 없었습니다만, 문제는 탱고였습니다. 호기심 많고 질투심도 많은 고양이가 아기에게 해코지는 하지 않을지, 짧고 가느다란 고양이털이 아기 호

2017.10.06 금 김경민 기자

아직 ‘김광석’을 떠나보낼 수 없는 이유

아직 ‘김광석’을 떠나보낼 수 없는 이유

가수 아이유가 새 앨범에 수록할 예정이었던 고(故) 김광석씨의 노래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의 리메이크 곡을 빼기로 했다. “음악 외적인 감정들로 인해 듣는 이들의 마음이 편치 않을 것 같다”는 게 이유였다. 더 이상 김광석의 음악이 ‘음악으로만 들려질 수 없는 상황’이다. 그 발단은 영화 《김광석》을 연출한 이상호 고발뉴스 기자가 김광석씨와 딸 서연양의 죽음에 대한 의혹을 제기하면서였다. 이 기자는 9월21일 서울중앙지검에 김광석·김서연 부녀의 타살 의혹 재수사를 요청하는 고발장을 접수했다. 그가 제기한 의혹이 가리키는 곳은

2017.10.05 목 김경민 기자

라스베이거스 총격 사건, 한인 9명 연락두절

라스베이거스 총격 사건, 한인 9명 연락두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미국 사상 최악의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한인 5명의 행방이 확인되지 않고 있다. 라스베이거스 지역을 관할하는 로스앤젤레스(LA) 주재 한국 총영사관은 10월2일(현지시각) "연락이 되지 않고 있는 한인 여행객은 5명"이라고 밝혔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라스베이거스에 있는 한인은 100여명이었다. 총영사관은 현지시각으로 1일 밤 10시조금 넘은 시간 발생한 총기난사 사건 직후 "한인 피해가 없다"고 밝혔지만 이후 여부 파악에 나서며 "10여 명의 소재가 파악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중 5명의 행방은

2017.10.03 화 김경민 기자

[시끌시끌 SNS] 故 김광석씨 미망인 서해순씨, 의혹만 증폭시킨 해명

[시끌시끌 SNS] 故 김광석씨 미망인 서해순씨, 의혹만 증폭시킨 해명

가수 故 김광석씨의 부인 서해순씨가 외동딸 서연양의 죽음을 10년간 숨겨왔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서연양은 가수 김광석씨의 음원저작권을 상속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서씨는 9월25일 JTBC에 출연, 외동딸의 죽음에 대해 해명했다. 검찰은 관련 의혹에 대한 고발장을 접수하고 재수사에 들어갔

2017.09.26 화 김경민 기자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