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정렬기준 |

최신순 과거순
규제 불구, 강남·강북 집값 동반상승…노무현 정부 데자뷔?

규제 불구, 강남·강북 집값 동반상승…노무현 정부 데자뷔?

지난해 8·2 대책 등 각종 규제로 잠시 주춤하는 모습을 보였던 강남 집값이 다시금 고개를 들고 있다. 최근에는 강북을 포함한 비강남권 지역 집값이 강남권 상승률을 웃돌며 강남 집값 추격세에 돌입한 모양새다. 규제 속에서도 강남·강북이 모두 상승하는 서울 부동산시장의 흐름은 노무현 정부 때와 비슷하다는 게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서울 부동산시장은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여파로 무려 5년간 침체기를 겪었다. 2013년 박근혜 정부는 부동산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취득세 영구 인하, 다주택자 양도세 중과 폐지, 생애 최초 구입자 취득

2018.08.10 금 길해성 시사저널e. 기자

편법증여 구설 오른 대웅제약 윤영환 회장 일가

편법증여 구설 오른 대웅제약 윤영환 회장 일가

윤영환 대웅제약 명예회장은 14년 전인 2004년 8명의 손자·손녀들에게 경기도 용인 일대 3만 평의 땅을 증여했다. 이 땅은 추후 대웅제약이 개발을 진행하면서 지가가 급등했다. 그 결과 손자·손녀들은 수십억원의 시세차익을 챙겼다. 땅값이 오르기 전에 넘긴 덕에 막대한 증여세도 아낄 수 있었다. 이를 두고 부지가 개발될 것을 예상하고 오너 일가가 ‘사전증여’를 한 것 아니냐는 비판이 일고 있다. 막대한 시세차익 외에도 윤 명예회장의 손자·손녀들은 증여 받은 땅을 통해 법인인 대웅제약으로부터 매년 수천만원의 토지 임대료를 받고 있다.

2018.07.26 목 길해성 시사저널e. 기자

서울 마지막 노른자 땅 ‘북위례’ 로또 광풍 이어갈까

서울 마지막 노른자 땅 ‘북위례’ 로또 광풍 이어갈까

서울의 마지막 공공택지 단지인 북위례신도시가 분양을 앞두고 있어 예비청약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북위례는 남위례보다 입지적으로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데다, 분양가상한제로 인해 상당한 시세차익이 예상되면서 ‘로또 청약지’로 떠오르고 있다.   부동산업계 등에 따르면, 위례신도시는 정부의 강남 주택 수요 분산 정책에 따라 서울 송파구, 경기 성남시·하남시 등 3개 지자체에 걸쳐 조성되는 2기 신도시다. 정부는 당초 위례신도시를 678만㎡에 달하는 주거면적에 주택 4만3000가구, 인구 10만8000명을 수용하는 대형 도시로 설계했

2018.06.27 수 길해성 시사저널e.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