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너도나도 챗봇 투자…인공지능으로 문의부터 거래까지

기업은 비용 절감, 사용자는 편리

변소인 기자 ㅣ byline@sisajournal-e.com | 승인 2017.03.07(Tue) 18:11:23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사진=셔터스톡

기업들이 앞다투어 챗봇(chat bot)에 투자하고 있다. 정보기술(IT)은 물론 금융, O2O(온·오프라인 연계 서비스) 업체까지 가세했다. 거래 편리성을 높이고 이용자를 늘리기 위해서다. 

챗봇은 채팅 로봇의 줄임말이다. 챗봇을 이용하면 단순히 명령어를 입력하는 수준에서 벗어나 인공지능과 대화하고 거래할 수 있다. 카카오는 챗봇을 활성화해 메신저 안에서 거래까지 완료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출 계획이다.

카카오 관계자는 “카카오톡 이용자가 기업과 플러스친구를 맺으면 문의부터 구매·결제까지 수행할 수 있는 챗봇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를 통하면 기업들은 챗봇을 별도 개발하지 않고도 카카오와 계약만으로 고객에게 챗봇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구글·페이스북 등 글로벌 IT 기업은 이미 챗봇 서비스를 도입했다. 페이스북 창업자 마크 주커버그는 지난해 4월 개발자 콘퍼런스에서 “페이스북 미래는 모바일 메신저에 달려 있고 그 핵심은 챗봇”이라고 밝힌 바 있다. 지금까지 웹사이트에서 정보 검색, 온라인 예약 서비스 등을 실행했다면 앞으로는 챗봇이 대신한다.

중국 인터넷서비스 전문업체 텐센트는 2014년부터 자사 모바일 메신저 위챗에서 챗봇 서비스를 개시했다. 위챗은 게임, 온라인 쇼핑, 택시, 뱅킹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있다. 도입 당시 직원이 직접 응답했다. 지금은 인공지능이 대신한다. 

사용자에게 챗봇은 편리하다. 윤을정 메리츠종금증권 연구원은 지난해 10월 27일 보고서 '인공지능 챗봇이 바꾸는 고객 서비스의 미래'에서 "새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지 않고 늘 쓰던 메신저 플랫폼에서 한번에 문의부터 결제까지 마칠 수 있어 편리하다"라고 밝혔다. 기업은 비용을 줄일 수 있다. 빅데이터를 이용하면 사용자 특성을 파악하기도 쉽다. 타깃 마케팅이나 다양한 서비스 제공에도 유리하다. 편리함을 내세워 이용자들을 붙잡아 두기에도 유용하다.

이병태 카이스트 기술경영학부 교수는 “인건비가 비싼 나라에서는 챗봇을 통해 고객을 응대하면 비용 절감 효과가 크다”며 “비용 탓에 규모가 큰 기업만 콜센터를 둘 수 있었지만 챗봇을 도입하면 자영업자들도 주문‧예약을 손쉽게 받을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 교수는 “음성인식 자동번역 기술이 많이 향상됐다. 챗봇은 앞으로 음성인식과 결합할 것이다. 빅데이터로 얼마나 많이 훈련시켜서 창의적인 결과물을 추출하느냐가 관건”이라고 설명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TOP STORIES

OPINION 2018.06.25 Mon
[시끌시끌 SNS] 이러다 신문고 찢어질라
연재 > 큰 은행의 작은 컨설팅 이야기 2018.06.25 Mon
컨설팅으로 보는 세상, 지금은 ‘알루미늄의 시대’
경제 2018.06.25 Mon
선진국 긴축 기조에 고민 깊어지는 한국은행
OPINION 2018.06.25 Mon
이제부터라도 북한을 공부하자
연재 > 신동기의 잉여 Talk 2018.06.25 Mon
로마제국 2000년 역사의 비결은 다름 아닌 ‘개혁’
한반도 2018.06.25 Mon
[北투자①] [단독] 북한판 외국인투자 촉진법 지침서 입수
한반도 2018.06.25 Mon
[北투자②] “엑시트만 보장되면 투자 계속 늘어날 것”
경제 2018.06.25 Mon
[北투자③] “경협 대박론, 맞선 보자마자 혼수 얘기하는 격”
경제 2018.06.25 Mon
[北투자④] “경협 통해 EU 같은 ‘하나의 시장’ 만들어야”
경제 2018.06.24 일
포스코 차기 회장, 주말에 기습 발표한 내막
LIFE > Culture 2018.06.24 일
왕자님 로맨스의 반격 《김비서가 왜 그럴까》
LIFE > Health 2018.06.24 일
“일자목·손목터널증후군, 평소 서로 관리해 줘야”
LIFE > 연재 > Health > 유재욱의 생활건강 2018.06.24 일
신발은 내 건강의 블랙박스다
LIFE > Culture 2018.06.24 일
3% 시청률을 겨냥해야 지상파 예능이 산다?
LIFE > 연재 > Sports > 이영미의 생생토크 2018.06.24 일
한화 호잉 “기회 된다면 한국서 계속 뛰고 싶다”
정치 2018.06.23 토
[포토뉴스] 정치인들 발길 이어진 김종필 전 총리 빈소
LIFE > 연재 > Health > 이경제의 불로장생 2018.06.23 토
불로장생의 핵심 토마토의 비밀
LIFE > Culture 2018.06.23 토
김해숙 “45년 연기 인생  통틀어 가장 힘든 영화”
LIFE > Sports 2018.06.23 토
2018 러시아 월드컵, 역대급 이변의 무대 될까
LIFE > Culture 2018.06.23 토
《오션스8》 한국의 시선에서는 부러운 기획
OPINION 2018.06.23 토
[Up&Down] 포르투갈 호날두 vs 한진그룹 이명희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