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추석 때 집중되는 비브리오 패혈증…상한 어패류 조심 또 조심

지병 환자 치사율 50% ‘비브리오 패혈증’ 주의보

노진섭 의학전문기자 ㅣ no@sisajournal.com | 승인 2018.09.19(Wed) 17: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올해 비브리오 패혈증 환자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배 이상 증가했다. 특히 추석이 있는 9월 환자 발생이 집중된 만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비브리오 패혈증은 비브리오 불니피쿠스균에 의해 발병하는 법정 감염병이다. 이 병은 일반적으로 알콜 중독자, 간경화 환자, 당뇨병, 만성 신질환 등 기저질환이 있는 환자가 여름철 덜 익힌 어패류를 먹거나, 피부에 상처가 있는 사람이 오염된 바닷물에 접촉하면 감염될 수 있다. 

 

%uC5F0%uD569%uB274%uC2A4


 

이 균에 감염되면 평균 1~2일 잠복기를 거친 후 발열과 오한, 전신 쇠약감, 등이 나타나고, 감염자의 3분의 1에서 저혈압이 동반된다. 증상 발현 후 24~36시간 이내에 주로 다리에 발진, 수포, 궤양이 생긴다. 이후 점차 병변이 확대된다. 

 

박가은 건국대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비브리오 균이 20도 이상의 해수에서 잘 번식하는 특성을 고려할 때, 해수의 수온이 상승하는 5~10월에 간 기능이 좋지 않거나 면역력이 약한 노년층은 어패류 생식을 삼가는 것이 좋다”며 “이 외에 건강한 사람들도 감염될 수 있기 때문에 특히 여름철에 해산물을 먹을 때 주의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지난해 비브리오 패혈증 신고 환자 중 75.8%가 어패류를 섭취한 것으로 나타난 만큼 어패류 관리와 조리에 주의가 필요하다. 어패류는 5도 이하로 저온 보관하고, 85도 이상 가열 처리해야 한다. 어패류 조리 시에도 해수를 사용하지 말고 흐르는 수돗물에 깨끗이 씻어야 한다. 또 사용한 조리도구는 세척, 열탕 처리해야 한다. 

 

비브리오 패혈증은 주로 면역력이 떨어진 환자들에게 발생하기 때문에 빠른 진단과 적극적인 처치에도 치사율이 50%에 달한다. 박 교수는 “최근 2~3일 이내에 제대로 익히지 않은 어패류를 먹거나 상처가 바닷물에 노출된 후, 발열이나 수포를 동반한 피부발진 등 이상 증세가 발생하면 빨리 응급실을 방문하는 것이 좋다”며 “증상이 심해지면 패혈증성 쇼크에 빠지기도 하는데 이 경우 회복이 매우 힘들고 발병 후 48시간 이내에 사망하기도 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Culture > LIFE 2018.10.19 Fri
《퍼스트맨》, 《위플래쉬》 《라라랜드》 이은 홈런 가능할까
Culture > LIFE 2018.10.19 Fri
“안시성 전투, 영화처럼 ‘다윗과 골리앗’ 싸움 아니었다”
OPINION 2018.10.19 Fri
[Up&Down] 방탄소년단 vs 사립유치원
경제 2018.10.19 Fri
글로벌 증시 폭락에 떠는 ELS 투자자들
사회 2018.10.19 Fri
[Good City Forum⑥] “사람이 공간과 주택의 주인이 돼야”
Health > LIFE 2018.10.19 Fri
“‘오늘습관’ 생리대에서 라돈 나왔다”
국제 2018.10.19 Fri
트럼프, 사우디 언론인 암살 의혹으로 ‘최악의 딜레마’에 빠져
사회 2018.10.19 Fri
시사저널 단독 보도 後 학생부 전수조사 나선 교육 당국
정치 > 사회 2018.10.19 Fri
새 대안 없이 ‘사립유치원 개혁’만 외치는 정치권
LIFE > Culture 2018.10.18 목
‘1000년 역사’ 전라도, 義와 藝를 빛낸 인물
사회 > 포토뉴스 2018.10.18 목
[포토뉴스]  ‘맛보러 일부러 여행을 떠날 만한 식당’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9 발표
LIFE > Culture 2018.10.18 목
‘시월애(愛) 남도’는 지금 축제 중…색다른 추억 선사
사회 2018.10.18 목
범행 후 “심신미약” 주장, 5명중 1명꼴 ‘인정’ 받아
LIFE > Health 2018.10.18 목
생리대에서 ‘핵실험’ 방사성 물질이 검출됐다?
사회 2018.10.18 목
“모두 돌아가시기 전에 한 분이라도 더 기록하고 싶어”
경제 > 연재 > 이형석의 미러링과 모델링 2018.10.18 목
공유경제 확장에 창업가들 몰린다
사회 2018.10.18 목
방송 보도 이후 ‘대구희망원’은 어떻게 됐을까
경제 > 연재 > 큰 은행의 작은 컨설팅 이야기 2018.10.18 목
다시 돌아오는 ‘환(換)위험 시대’, 어떻게 대응할까
LIFE > Health 2018.10.18 목
노인 인구 대부분인 시골에 웬 성형외과 의사?
사회 2018.10.17 수
“아가씨들 전화하는 것 보니 돈벌이 될 것 같았다”
사회 2018.10.17 수
‘천황폐하 만세’ 국책기관 간부, 석연찮은 징계 취소 논란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