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폭염에는 ‘10분 운동, 10분 휴식’ 주기법

운동하다 피로하면 즉시 운동 중지···노약자·환자에게 더운 날 운동은 오히려 악영향

노진섭 의학전문기자 ㅣ no@sisajournal.com | 승인 2018.08.02(Thu) 14: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심신이 약한 사람은 건강한 사람보다 운동을 열심히 해야 한다. 그러나 30도가 훌쩍 넘는 폭염이 연일 이어지면서 야외활동이 쉽지 않다. 특히 노약자가 폭염에 운동이나 외부 활동을 하면 오히려 건강에 악영향을 받을 수 있다. 심혈관 질환 환자는 탈수로 인한 체액 감소와 과호흡으로 심장질환이 악화할 수 있다. 치료 중인 암 환자는 탈수가 되기 쉽고 다리에 경련이 생길 수 있다. 노인은 탈수로 피로·다리 경련·​열경련·​열탈진·​열사병 위험이 커진다. 

  

폭염으로 몸에 이상이 생겼다는 가장 흔한 신호는 피로다. 흡수하는 수분과 염분의 양보다 배출하는 양이 많기 때문이다. 더운 환경에서 체온조절을 위해 땀 배출이 늘어나고, 그 결과 쉽게 탈수되고 평소보다 빨리 지친다. 피로는 몸이 적응하기 위해 보내는 경고다. 이때는 운동을 멈추고 물을 충분히 마시며 휴식을 취하는 것이 좋다. 의욕이 넘친 나머지 피로를 무시하고 계속 운동하면 열 관련 질환(열경련·​열탈진·​열사병 등)이 발생한다. 

 

%u24D2%uC2DC%uC0AC%uC800%uB110%20%uBC15%uC740%uC219%20%uAE30%uC790


 

심장질환이 있는 사람은 내 몸의 신호에 더 집중해야 한다. 평소 괜찮았던 운동 강도라도 무더운 날에는 흉통과 과도한 호흡이 발생할 수 있다. 땀 배출로 체액이 줄어들면 심장과 폐는 더 많은 일을 해야 하고 호흡수도 증가해 탈수가 급격하게 진행한다. 더운 환경에서 운동할 땐 주관적인 몸 상태에 따라 평소보다 10~30% 낮게 운동 강도를 조절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평소 혈당이 잘 조절되지 않는 당뇨병 환자가 더운 날 운동하면 탈수가 쉽게 오고 운동 후에 혈당이 급격하게 상승한다. 따라서 반드시 충분한 수분과 염분을 섭취해야 한다. 혈당 조절이 잘되는 당뇨 환자가 운동하면 혈당 감소 효과가 있으므로 운동 시 저혈당이 되지 않도록 운동 전 혈당을 120~180mg/dl으로 유지하는 것이 안전하다. 당뇨병 환자는 운동할 때 다음 수칙을 지켜야 한다. 

 

- 저녁 늦게 운동하면 야간 저혈당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삼간다.   

 

-공복 상태에서는 운동을 피하고 운동 2~3시간 전과 후에 가벼운 음식을 섭취한다.

 

-운동 전 혈당이 100mg/dl 이하로 낮으면 15~30g의 탄수화물 스낵(빵 한 조각 정도)을 미리 섭취한다. 

 

-탈수를 주의한다. 특히 자율신경병증이 있으면 구갈(갈증) 반응이 떨어질 수 있으므로 구갈을 느끼기 전에 일정 간격으로 수분을 섭취한다. 자율신경병증이란 심혈관, 호흡, 소화, 비뇨기 및 생식기관, 체온조절계, 동공 조절 등의 기능을 조절하는 자율신경계에 이상이 나타나는 증세를 말한다.  

 

노인은 쉽게 탈수가 와서 열 관련 질환이 잘 발생할 뿐만 아니라, 열에 대한 감각 인지가 잘 되지 않아 갑자기 실신한다. 치료 중인 암 환자도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 치료과정에서 구토 및 설사가 있는 경우, 이미 탈수가 되기 쉬운 상태이므로 서늘한 곳에서 운동하거나 운동을 쉬는 것이 좋다. 최호천 서울대병원 강남센터 가정의학과 교수는 “더운 날에는 탈수 예방과 함께 ‘10분 운동, 10분 휴식’의 주기법으로 운동과 휴식시간을 적절히 조절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권고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정치 > OPINION 2018.10.22 Mon
[한강로에서] 국회의 가을걷이
연재 > 이원혁의 ‘역사의 데자뷰’ 2018.10.22 Mon
인도와 일본의 밀월이 불편하게 다가오는 까닭
정치 2018.10.22 Mon
[2018 차세대리더] 요동치는 한반도 내일을 이끌 주인공들
정치 2018.10.22 Mon
[2018 차세대리더 정치①] 1위 김경수 경남지사…차기 대권 지각변동
정치 2018.10.22 Mon
[2018 차세대리더 정치②] 2위 이재명, 3위 임종석
정치 2018.10.22 Mon
[2018 차세대리더 정치③] 4~7위 이준석 원희룡 송영길 박주민
정치 2018.10.22 Mon
[2018 차세대리더 정치④] 8~10위 이정미 안철수 표창원 안희정
정치 2018.10.22 Mon
[2018 차세대리더 정치⑤] 12~16위 조국 남경필 하태경 전희경 홍정욱
정치 2018.10.22 Mon
[2018 차세대리더 정치⑥] 17~22위 오세훈 이정희 우상호 김진태 박범계 김태호 전해철
사회 2018.10.22 월
무역보험공사, 해운대 최고급 공관 1년간 고작 4일 사용
정치 2018.10.22 월
[2018 차세대리더 정치] 김경수 “도지사 재선 도전하고 싶다”
경제 > 국제 2018.10.21 일
“맛과 안전, 한류로 베트남 시장 공략한다”
ECONOMY 2018.10.21 일
‘갑질’ 논란 BBQ, 이번엔 엑소 팬들에 ‘거짓 홍보’ 논란
LIFE > Health 2018.10.21 일
생리 두통, 참을 게 아니라 치료해야 할 질환
LIFE > 연재 > Sports > 이영미의 생생토크 2018.10.21 일
이동국 “선수생활 하는 동안 내 사전에 대표팀 은퇴는 없다”
LIFE > 연재 > Health > 이경제의 불로장생 2018.10.21 일
[이경제의 불로장생] ‘태양인’ 뉴턴의 건망증
LIFE > Culture 2018.10.20 토
백종원, 논란 대상이면서도 지지받는 이유는 ‘소통 능력’
LIFE > Culture 2018.10.20 토
[인터뷰] ‘불멸의 미모’ 김희선, 《나인룸》으로 인생 캐릭터 만나다
LIFE > Culture 2018.10.20 토
김광석의 《이등병의 편지》가 아직도 절절한 이유
LIFE > Sports 2018.10.20 토
두산의 대항마, 결국은 SK가 되는 걸까
LIFE > 연재 > Health > 유재욱의 생활건강 2018.10.20 토
사회인 야구, 어깨 통증 오면 3주 쉬어라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