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폭염에는 ‘10분 운동, 10분 휴식’ 주기법

운동하다 피로하면 즉시 운동 중지···노약자·환자에게 더운 날 운동은 오히려 악영향

노진섭 의학전문기자 ㅣ no@sisajournal.com | 승인 2018.08.02(Thu) 14: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심신이 약한 사람은 건강한 사람보다 운동을 열심히 해야 한다. 그러나 30도가 훌쩍 넘는 폭염이 연일 이어지면서 야외활동이 쉽지 않다. 특히 노약자가 폭염에 운동이나 외부 활동을 하면 오히려 건강에 악영향을 받을 수 있다. 심혈관 질환 환자는 탈수로 인한 체액 감소와 과호흡으로 심장질환이 악화할 수 있다. 치료 중인 암 환자는 탈수가 되기 쉽고 다리에 경련이 생길 수 있다. 노인은 탈수로 피로·다리 경련·​열경련·​열탈진·​열사병 위험이 커진다. 

  

폭염으로 몸에 이상이 생겼다는 가장 흔한 신호는 피로다. 흡수하는 수분과 염분의 양보다 배출하는 양이 많기 때문이다. 더운 환경에서 체온조절을 위해 땀 배출이 늘어나고, 그 결과 쉽게 탈수되고 평소보다 빨리 지친다. 피로는 몸이 적응하기 위해 보내는 경고다. 이때는 운동을 멈추고 물을 충분히 마시며 휴식을 취하는 것이 좋다. 의욕이 넘친 나머지 피로를 무시하고 계속 운동하면 열 관련 질환(열경련·​열탈진·​열사병 등)이 발생한다. 

 

%u24D2%uC2DC%uC0AC%uC800%uB110%20%uBC15%uC740%uC219%20%uAE30%uC790


 

심장질환이 있는 사람은 내 몸의 신호에 더 집중해야 한다. 평소 괜찮았던 운동 강도라도 무더운 날에는 흉통과 과도한 호흡이 발생할 수 있다. 땀 배출로 체액이 줄어들면 심장과 폐는 더 많은 일을 해야 하고 호흡수도 증가해 탈수가 급격하게 진행한다. 더운 환경에서 운동할 땐 주관적인 몸 상태에 따라 평소보다 10~30% 낮게 운동 강도를 조절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평소 혈당이 잘 조절되지 않는 당뇨병 환자가 더운 날 운동하면 탈수가 쉽게 오고 운동 후에 혈당이 급격하게 상승한다. 따라서 반드시 충분한 수분과 염분을 섭취해야 한다. 혈당 조절이 잘되는 당뇨 환자가 운동하면 혈당 감소 효과가 있으므로 운동 시 저혈당이 되지 않도록 운동 전 혈당을 120~180mg/dl으로 유지하는 것이 안전하다. 당뇨병 환자는 운동할 때 다음 수칙을 지켜야 한다. 

 

- 저녁 늦게 운동하면 야간 저혈당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삼간다.   

 

-공복 상태에서는 운동을 피하고 운동 2~3시간 전과 후에 가벼운 음식을 섭취한다.

 

-운동 전 혈당이 100mg/dl 이하로 낮으면 15~30g의 탄수화물 스낵(빵 한 조각 정도)을 미리 섭취한다. 

 

-탈수를 주의한다. 특히 자율신경병증이 있으면 구갈(갈증) 반응이 떨어질 수 있으므로 구갈을 느끼기 전에 일정 간격으로 수분을 섭취한다. 자율신경병증이란 심혈관, 호흡, 소화, 비뇨기 및 생식기관, 체온조절계, 동공 조절 등의 기능을 조절하는 자율신경계에 이상이 나타나는 증세를 말한다.  

 

노인은 쉽게 탈수가 와서 열 관련 질환이 잘 발생할 뿐만 아니라, 열에 대한 감각 인지가 잘 되지 않아 갑자기 실신한다. 치료 중인 암 환자도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 치료과정에서 구토 및 설사가 있는 경우, 이미 탈수가 되기 쉬운 상태이므로 서늘한 곳에서 운동하거나 운동을 쉬는 것이 좋다. 최호천 서울대병원 강남센터 가정의학과 교수는 “더운 날에는 탈수 예방과 함께 ‘10분 운동, 10분 휴식’의 주기법으로 운동과 휴식시간을 적절히 조절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권고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경제 2018.12.11 Tue
‘13월의 세금폭탄’을 피하는 방법
정치 > 지역 > 호남 2018.12.11 Tue
이용섭 광주시장 ‘캠프·특정인맥 챙기기’ 논란
한반도 > 연재 > 이영종의 평양인사이트 2018.12.11 Tue
김정은 이미지 변신의 걸림돌 ‘장성택·김정남’
Culture > 연재 > LIFE >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2018.12.11 Tue
여‘성폭력’ 방지는 국가의 기본이다
경제 > 국제 2018.12.11 Tue
승자 없는 닛산의 ‘파워게임’
정치 > 포토뉴스 2018.12.10 Mon
[동영상] 들개정신 김성태 원내대표
사회 2018.12.10 Mon
각계 도움에도…미얀마 실종 한인, 2주 넘게 생사 불명
Culture > LIFE > 지역 > 경기/인천 2018.12.10 Mon
이베이서 배동신 화백 추모 10주기 전시회 열려
Health > LIFE 2018.12.10 Mon
안면 마비 치료, 최초 3주가 골든타임
LIFE > Health 2018.12.10 월
“식품 살 때 중금속보다 방사능이 더 걱정”
LIFE > Culture 2018.12.10 월
“한·일 갈등은 언론이 만들어낸 것”
LIFE > 연재 > Culture > 이인자 교수의 진짜일본 이야기 2018.12.10 월
시인 김기림의 재발견 “온순하며 사려 깊고…”
LIFE > 연재 > Health > 서영수의 Tea Road 2018.12.10 월
대만 차(茶) 산업의 뿌리 다다오청을 가다
OPINION 2018.12.10 월
[한강로에서] 김정은 답방에 쌍수 환영 쉽지 않다
사회 2018.12.10 월
[단독] 소비자 기만하는 랜드로버…난리 쳐야 보상, 조용하면 호구
사회 2018.12.10 월
아이돌 출신의 고백 “랜드로버 공짜로 줘도 안타”
정치 2018.12.10 월
밥그릇 챙기려 주판알 튕기는 민주·한국당
정치 2018.12.10 월
흔들리는 청와대…‘내부 알력설’부터 ‘집단 항명설’까지
한반도 2018.12.09 일
김정은 연내 답방 무산되나…청와대 “기다리는 중”
LIFE > Culture 2018.12.09 일
“다시 젊은 나라 만들려면 ‘만혼’을 ‘조혼’으로!”
LIFE > Culture 2018.12.09 일
[New Book] 《걷는 사람, 하정우》 外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