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용산특집②] 100년 넘게 ‘금단의 땅’이었던 이유

김종일·조유빈 기자 ㅣ idea@sisajournal.com | 승인 2018.06.13(Wed) 10:00:00 | 1495호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용산은 북으로는 남산을 머리에 두고 남으로는 한강을 바로 앞에 둔 전형적인 배산임수(背山臨水)의 명당 터다. 인왕산에서 안산으로 뻗은 서울 백호 지맥의 한 줄기가 만리재와 청파동을 거쳐 한강까지 이어지는데, 그 형상이 용과 비슷하게 생겨 이 일대를 용산(龍山)이라고 불렀다고 한다. 지금의 서울시 지도를 무궁화에 비유하면 이곳은 꽃술에 해당한다. 부지 모양이 사람 심장을 닮아 수도 서울의 심장부라는 평가도 받는다. 실제 서울의 정중앙에 위치해 있다. 

 

%u24D2%uC2DC%uC0AC%uC800%uB110%20%uCD5C%uC900%uD544


 

오래전부터 군인들은 이 점에 주목했다. 용산에 본거지를 틀면 남산의 보호막 아래 안전을 도모하면서도 언제든지 수도 서울을 손아귀에 쥘 수 있다. 또 한강이 가까워 수륙(水陸) 양면으로 물자 보급과 병력 이동로를 확보할 수 있다. 이런 이유로 용산은 오랫동안 아픔의 땅, 금단의 땅이었다. 

 

13세기 고려를 침공한 몽골군이 용산을 처음 병참기지로 썼다. 16세기 말 임진왜란 때 퇴각하던 일본군도 한때 주둔했다. 1882년 임오군란이 일어나자 반란을 진압한다는 명목으로 청나라 군대가 들어와 머물기도 했다. 용산이 실질적으로 다른 나라 땅처럼 된 것은 1904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그해 러일전쟁이 발발하자 일본 육군 선발대는 인천에 상륙해 서울 용산에 자리를 잡았다. 이후 일본은 대한제국을 협박해 용산 일대를 군용지로 강제 수용한다. 1915년부터 일본군이 본격 주둔하며 용산은 대륙 침략의 전초기지 역할을 하게 된다. 

 

광복 후에도 용산은 아픔을 이어간다. 일본군 무장해제를 위해 서울에 진입한 미군은 용산 기지를 넘겨받아 쓴다. 1948년 대한민국 정부가 수립되자 단계적으로 철수하다가 6·25 전쟁이 터지게 되자 참전한 미군은 다시 용산에 눌러앉는다. 1952년 정부는 용산 기지를 정식으로 미국에 공여했다. ​ 

 

※ 관련기사

[용산특집①] [단독] '용산공원 조성 전략회의' 뜬다

[용산특집③] "용산국가공원 개발세력 막아내야"​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Culture > 연재 > LIFE >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2018.06.19 Tue
6·13 선거서 탄생한 8만3000명의 ‘신지예’들
Health > LIFE 2018.06.19 Tue
조게껍데기 열려도 5분 더 끓여야 식중독 예방
국제 2018.06.19 Tue
미국 겨냥한 중국·쿠바의 '사자후' 공격?
사회 2018.06.19 Tue
정권과 거래한 사법부, 신뢰의 기로에 서다
OPINION 2018.06.19 Tue
‘CVIP’로 가는 시간…섣부른 열망도, 실망도 금물
OPINION 2018.06.19 Tue
[시끌시끌 SNS] “낙서가 무슨 예술이냐”
경제 2018.06.19 Tue
[단독] ‘갑질’ 건설사들 편에 선 ‘하도급 공화국’
지역 > 호남 2018.06.19 Tue
‘석연찮은’ 광주시·현대차 투자협약 돌연 연기
국제 2018.06.19 Tue
디지털 갈등, 136년 전통의 LA타임스 무너뜨려
갤러리 > 만평 2018.06.19 화
[시사TOON] 미투·드루킹보다 더 국민분노 산 건?
경제 2018.06.19 화
골드만삭스 공매도 사태에 뿔난 투자자들
한반도 > 연재 > 이영종의 평양인사이트 2018.06.19 화
남한엔 방탄소년단, 북한엔 철통 경호단
한반도 2018.06.18 월
[북한경제①] 시장 많아지고 주유소도 늘었다
한반도 2018.06.18 월
[북한경제②] 中 무역 확대 통한 외화 획득도 순조
한반도 2018.06.18 월
[북미관계⑥] 북·미 정상회담 또 다른 승자, 중국
국제 2018.06.18 월
[북미관계⑦] “G7은 적처럼 대하고 북한은 띄워주다니…”
사회 2018.06.18 월
사회적 책임에 충실한 ‘중산층’이 필요하다
OPINION 2018.06.18 월
우리는 트럼프를 몰라도 너무 모른다
한반도 2018.06.18 월
[북미관계④] “북한 열리면, 한국 新동북아 경제권 중심국”
국제 2018.06.18 월
[북미관계⑤] 트럼프, 美 비난 여론 뚫을 수 있을까
한반도 2018.06.18 월
[북미관계③] 美 언론 “6·12 회담, 트럼프 패배”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