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전자담배 바라보는 韓·美의 사뭇 다른 시각

[노진섭의 the건강] 전자담배 유해성 규모 따지는 韓···흡연으로부터 청소년 보호하겠다는 美

노진섭 의학전문기자 ㅣ no@sisajournal.com | 승인 2018.06.08(Fri) 17: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식품의약품안전처는 6월7일 전자담배가 일반 담배보다 덜 해롭다는 근거가 없다고 발표했습니다. 니코틴과 타르가 일반 담배 수준으로 뿜어져 나오는 전자담배의 유해성은 일반 담배와 다를 바 없다는 겁니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전자담배에서 나온 유해물질의 양은 일반 담배보다 적으므로 일반 담배만큼 해롭지 않다고 주장합니다. 전자담배의 유해성 정도에 대한 논란이 커진 분위기입니다. 

 

pixabay


 

식약처가 전자담배의 유해성을 강조하던 그 시각에 미국 식품의약국(FDA)도 전자담배와 관련된 입장을 발표했습니다. 그러나 그 내용은 달랐습니다. 일반 담배든 전자담배든, 그 위험성으로부터 청소년을 보호하는 일이 FDA의 가장 중요한 의무라는 내용이었습니다. 전자담배에 손을 댄 청소년은 미래 니코틴 중독자가 될 가능성이 크다는 게 미국 보건 당국의 시각입니다. 따라서 담배가 아이들의 손에 들어가지 못하도록 하는 것이 정부가 가장 먼저 할 일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구체적인 실행 방안도 제시했습니다. 예컨대 주스·사탕·만화 등의 그림을 담뱃갑에 넣는 것은 청소년을 유혹하는 마케팅으로 간주하고 강력하게 제재하겠다고 했습니다. 어떤 방식으로든 청소년의 흡연을 유도할 경우, 담배 제조사뿐만 아니라 유통사와 판매자에게까지 경고 서한을 보내 책임을 묻겠다고도 했습니다. 

 

일반 담배처럼 전자담배에도 니코틴 등 중독물질이 있습니다. 그 양의 많고 적음은 중요해 보이지 않습니다. 적어도 청소년에게 미칠 흡연의 악영향을 생각하면 그렇습니다. 그렇다면 사회가 할 일은 우리 아이들을 담배와 전자담배로부터 떼어놓는 것입니다. 청소년 흡연을 막기 위한 효과적인 방법을 고민해야 합니다. 그래야 우리 아이들이 성인이 됐을 때 흡연자가 될 가능성을 조금이나마 줄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는 개인의 건강을 위할 뿐만 아니라 흡연 피해에 드는 국가의 경제적 부담도 줄이는 효과를 가져옵니다. 공교롭게도 같은 날 한국과 미국은 전자담배에 대한 자료를 내놨지만, 양국이 보는 흡연에 대한 시각은 사뭇 달랐습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Culture > 연재 > LIFE >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2018.06.19 Tue
6·13 선거서 탄생한 8만3000명의 ‘신지예’들
Health > LIFE 2018.06.19 Tue
조게껍데기 열려도 5분 더 끓여야 식중독 예방
국제 2018.06.19 Tue
미국 겨냥한 중국·쿠바의 '사자후' 공격?
사회 2018.06.19 Tue
정권과 거래한 사법부, 신뢰의 기로에 서다
OPINION 2018.06.19 Tue
‘CVIP’로 가는 시간…섣부른 열망도, 실망도 금물
OPINION 2018.06.19 Tue
[시끌시끌 SNS] “낙서가 무슨 예술이냐”
경제 2018.06.19 Tue
[단독] ‘갑질’ 건설사들 편에 선 ‘하도급 공화국’
지역 > 호남 2018.06.19 Tue
‘석연찮은’ 광주시·현대차 투자협약 돌연 연기
국제 2018.06.19 Tue
디지털 갈등, 136년 전통의 LA타임스 무너뜨려
갤러리 > 만평 2018.06.19 화
[시사TOON] 미투·드루킹보다 더 국민분노 산 건?
경제 2018.06.19 화
골드만삭스 공매도 사태에 뿔난 투자자들
한반도 > 연재 > 이영종의 평양인사이트 2018.06.19 화
남한엔 방탄소년단, 북한엔 철통 경호단
한반도 2018.06.18 월
[북한경제①] 시장 많아지고 주유소도 늘었다
한반도 2018.06.18 월
[북한경제②] 中 무역 확대 통한 외화 획득도 순조
한반도 2018.06.18 월
[북미관계⑥] 북·미 정상회담 또 다른 승자, 중국
국제 2018.06.18 월
[북미관계⑦] “G7은 적처럼 대하고 북한은 띄워주다니…”
사회 2018.06.18 월
사회적 책임에 충실한 ‘중산층’이 필요하다
OPINION 2018.06.18 월
우리는 트럼프를 몰라도 너무 모른다
한반도 2018.06.18 월
[북미관계④] “북한 열리면, 한국 新동북아 경제권 중심국”
국제 2018.06.18 월
[북미관계⑤] 트럼프, 美 비난 여론 뚫을 수 있을까
한반도 2018.06.18 월
[북미관계③] 美 언론 “6·12 회담, 트럼프 패배”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