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물만 마셔도 살이 찌는 데엔 그 이유가 있다

[노진섭 기자의 the 건강] 근육량 키워 기초대사량을 늘려야

노진섭 의학전문기자 ㅣ no@sisajournal.com ​ | 승인 2018.04.05(Thu) 17: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uD55C%20%uC5EC%uC131%uC774%20%uD5EC%uC2A4%uD074%uB7FD%uC5D0%uC11C%20%uC790%uC804%uAC70%20%uD0C0%uAE30%20%uC6B4%uB3D9%uC744%20%uD558%uACE0%20%uC788%uB2E4.%20%u24D2%uC5F0%uD569%uB274%uC2A4

 

 

물만 마셔도 살이 찐다는 사람이 있습니다. 이 말은 곧 음식을 적게 먹는데도 살이 찐다는 말인데, 실제로 식사량을 줄이면 우리의 몸은 살이 찌는 체질로 바뀝니다. 살을 빼겠다고 갑자기 굶으면 우리 몸은 에너지가 부족하다고 인식하고 에너지가 고갈되지 않도록 합니다. 

 

이 경우 우리 몸은 기초대사량을 줄입니다. 기초대사량은 아무것도 하지 않을 때 신체가 사용하는 에너지양을 말합니다. 숨을 쉬거나, 심장이 뛰거나, 체온을 유지하는 등 생존을 위해 사용하는 에너지를 줄이게 됩니다. 대신 먹은 음식을 에너지로 쓰지 않고 지방형태로 저장합니다. 따라서 음식을 조금만 먹어도 살이 찌는 체질이 됩니다. 

 

반대로 에너지 소모가 많은 체질로 만들면 살이 덜 찝니다. 기초대사량을 늘리면 운동을 하지 않아도 우리 몸은 기본적으로 많은 에너지를 소모합니다. 기초대사량은 사람마다 다릅니다. 예컨대 기초대사량이 하루 1000kcal인 사람과 1300kcal인 사람이 같은 양의 음식을 먹으면 1300kcal인 사람이 살이 덜 찝니다. 300kcal만큼 더 소비하기 때문입니다. 

 

기초대사량을 늘리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기초대사량은 근육량과 비례하므로 근육량을 늘리면 됩니다. 근육량을 늘리는 방법은 신체 활동, 즉 운동입니다. 운동은 체중 감량에 필요할 뿐만 아니라 감량한 체중이 다시 늘어나지 않도록 유지하며 근육 감소도 예방합니다. 따라서 최선의 다이어트 방법은 식사량을 조금만 줄이면서 운동으로 근육량을 늘리는 일입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정치 2018.07.15 Sun
'김진표 출마선언'으로 막 오른 '당권 대전'
Culture > LIFE 2018.07.15 Sun
“진실은 정황에 대한 이해에 의해 결정된다”
정치 2018.07.15 Sun
“‘너 정치적이야’라는 말, 어떻게 들리시나요?”
LIFE > Sports 2018.07.15 Sun
제2의 슈틸리케 뽑는 건 아니겠죠?
연재 > 유재욱의 생활건강 2018.07.15 Sun
각선미가 아름다운 사람이 건강하다
연재 > 이인자 교수의 진짜일본 이야기 2018.07.15 Sun
교토대 기숙사에서 경험한 대지진과 옴진리교 사건
Culture > LIFE 2018.07.15 Sun
[인터뷰] 톱스타 이병헌의 안방극장 귀환
LIFE > Sports 2018.07.14 Sat
미국LPGA에 미국 선수가 없다
지역 > 영남 2018.07.14 Sat
발빠른 신고·초동 조치, 부산 싱크홀 대형참사 막아
LIFE > Culture 2018.07.15 일
[New Book] 《말의 품격을 더하는 보이스 스타일링》 外
연재 > 이경제의 불로장생 2018.07.14 토
칭기즈칸이 찾던 장생불사약
LIFE > Culture 2018.07.14 토
슈퍼히어로 가족의 귀환  《인크레더블 2》
LIFE > Culture 2018.07.14 토
정권 바뀌었지만 풍자 코미디는 더 어려워졌다
OPINION 2018.07.13 금
[Up&Down] 동굴의 기적 vs 워마드
사회 2018.07.13 금
“법률시장도 정보공유가 필요하다”
LIFE > Health 2018.07.13 금
“학교폭력 가해자, 폭력성 치료 가능하다”
LIFE > Health 2018.07.13 금
1명이 10명에게 전파하는 ‘결핵’ 주의보
LIFE > 연재 >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2018.07.13 금
‘낙태죄 폐지하라’…세상에서 가장 슬픈 자기결정권
정치 2018.07.13 금
이정미 대표 “정당 득표율 따라 의석수 배분해야”
연재 > 큰 은행의 작은 컨설팅 이야기 2018.07.13 금
‘반도체성장펀드’, 중소기업 성장의 마중물
OPINION 2018.07.13 금
[시끌시끌SNS] “그래서 고혈압약 먹어? 말아?”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