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Up&Down] Up '테니스 차세대 황제' 정현, Down 대한빙상경기연맹

조유빈 기자 ㅣ you@sisajournal.com | 승인 2018.01.31(Wed) 18:00:00 | 1476호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UP

한국 테니스 역사 새로 쓴 정현 

%A9%20%uC0AC%uC9C4%3DXinhua%20%uC5F0%uD569


한국 테니스의 희망 정현이 역사를 썼다. 개인 최고 세계랭킹이 44위에 불과한 정현이 한국인 최초 메이저 대회 4강 진출이라는 쾌거를 만들어냈다. 거침없이 상위 랭커를 물리친 정현에게 해외 언론은 ‘거물 사냥꾼’이라는 별명을 선물했다. 정현은 1월26일 페더러와 맞붙은 4강전에서 2세트 도중 물집 부상으로 인해 기권패했다. 결승행은 좌절됐지만, 정현은 최고의 역량을 보여줬다. 2018년 첫 메이저대회인 호주오픈 테니스대회에서 최선을 다한 젊은 한국 선수의 모습에, 그동안 비인기 종목에 머물렀던 테니스의 인기까지 치솟았다.

 

 

 

DOWN

국민들 분노케 한 대한빙상경기연맹 

%A9%20%uC0AC%uC9C4%3D%uC5F0%uD569%uB274%uC2A4


스피드스케이팅 장거리 선수 노선영이 대한빙상경기연맹의 행정착오로 평창동계올림픽에 출전하지 못하게 되면서 빙상연맹에 대한 비난이 쏟아졌다. 빙상연맹은 개인종목 출전 자격이 있는 선수들만 팀추월에 출전할 수 있다는 규정을 뒤늦게 알고 노선영 선수의 태극마크를 박탈했다가, 러시아 선수들이 출전권을 박탈당하면서 추가로 출전권이 주어지자 노선영 선수를 포함한 명단을 제출했다. 빙상연맹에 대한 국민들의 분노는 청와대 국민청원으로 이어졌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OPINION 2018.06.25 Mon
[시끌시끌 SNS] 이러다 신문고 찢어질라
연재 > 큰 은행의 작은 컨설팅 이야기 2018.06.25 Mon
컨설팅으로 보는 세상, 지금은 ‘알루미늄의 시대’
경제 2018.06.25 Mon
선진국 긴축 기조에 고민 깊어지는 한국은행
OPINION 2018.06.25 Mon
이제부터라도 북한을 공부하자
연재 > 신동기의 잉여 Talk 2018.06.25 Mon
로마제국 2000년 역사의 비결은 다름 아닌 ‘개혁’
한반도 2018.06.25 Mon
[北투자①] [단독] 북한판 외국인투자 촉진법 지침서 입수
한반도 2018.06.25 Mon
[北투자②] “엑시트만 보장되면 투자 계속 늘어날 것”
경제 2018.06.25 Mon
[北투자③] “경협 대박론, 맞선 보자마자 혼수 얘기하는 격”
경제 2018.06.25 Mon
[北투자④] “경협 통해 EU 같은 ‘하나의 시장’ 만들어야”
경제 2018.06.24 일
포스코 차기 회장, 주말에 기습 발표한 내막
LIFE > Culture 2018.06.24 일
왕자님 로맨스의 반격 《김비서가 왜 그럴까》
LIFE > Health 2018.06.24 일
“일자목·손목터널증후군, 평소 서로 관리해 줘야”
LIFE > 연재 > Health > 유재욱의 생활건강 2018.06.24 일
신발은 내 건강의 블랙박스다
LIFE > Culture 2018.06.24 일
3% 시청률을 겨냥해야 지상파 예능이 산다?
LIFE > 연재 > Sports > 이영미의 생생토크 2018.06.24 일
한화 호잉 “기회 된다면 한국서 계속 뛰고 싶다”
정치 2018.06.23 토
[포토뉴스] 정치인들 발길 이어진 김종필 전 총리 빈소
LIFE > 연재 > Health > 이경제의 불로장생 2018.06.23 토
불로장생의 핵심 토마토의 비밀
LIFE > Culture 2018.06.23 토
김해숙 “45년 연기 인생  통틀어 가장 힘든 영화”
LIFE > Sports 2018.06.23 토
2018 러시아 월드컵, 역대급 이변의 무대 될까
LIFE > Culture 2018.06.23 토
《오션스8》 한국의 시선에서는 부러운 기획
OPINION 2018.06.23 토
[Up&Down] 포르투갈 호날두 vs 한진그룹 이명희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