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시사 TOON] “트럼프, 국면 전환용으로 대북 선제타격 가능”

일러스트 이공명·글 이석 기자 ㅣ ls@sisajournal.com | 승인 2017.12.15(금) 19:00:01 | 1469호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A9%20%uC77C%uB7EC%uC2A4%uD2B8%20%uC774%uACF5%uBA85

 

“예루살렘은 이스라엘의 수도다.” 현지 시간으로 12월6일 오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한 말입니다. 파장은 컸습니다. 팔레스타인을 포함, 중동 곳곳에서 격렬한 반미 시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세계 최대 이슬람 기구인 이슬람협력기구까지 나서 트럼프 대통령을 맹비난할 정도입니다. 

국제 사회의 반발도 만만치 않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폭탄선언으로 반미와 반이스라엘의 여론도 급속히 확산되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국제 사회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의 수도로 인정했기 때문입니다.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트럼프 대통령의 결정은 국제법에 어긋난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주목되는 사실은 “하필 왜 이때 폭탄선언을 했느냐”는 점입니다. 워싱턴 정가에서는 트럼프 대통령의 이번 결정이 ‘러시아 스캔들’ 특검의 칼날을 피하기 위한 ‘국면 전환용’이라고 해석하고 있습니다. ‘러시아 스캔들’을 잠재울 만한 대형 이슈를 터뜨려 자신을 향해 다가오는 특검의 칼날을 다소 무디게 히려는 것 아니냐는 것입니다. 

북한 상황과 연계해 해석하는 시각도 있습니다. 조영남 서울대 국제대학원 교수는 “예루살렘을 이스라엘 수도로 인정하는 것은 트럼프 대통령의 대선 공약이고 미국 내 많은 사람이 원하는 일”이라며 “트럼프 정부가 국제사회의 반대나 피해 국가의 입장은 고려하지 않고 위험한 외교 정책을 독단적으로 결정할 수 있다는 실례다”고 말했습니다. 

다시 말하면, 트럼프 정부와 트럼프 대통령 개인에 대한 국내 여론과 지지가 악화됐을 때마다 이를 만회하기 위해 혹은 관심을 다른 곳으로 전환하기 위해 이런 정책을 다시 시도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이런 점에서 트럼프 정부가 북한에 대한 군사 공격도 상황에 따라 충분히 가능한 일이라고 조 교수는 지적했습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경제 > ISSUE 2018.02.22 목
한·일 롯데 정점에 선 쓰쿠다 사장의 실체
사회 2018.02.22 목
사형 선고 받은 ‘어금니 아빠’ 이영학은 사형 집행 될까
사회 2018.02.22 목
2년6개월 선고된 우병우, 국정원 불법사찰 재판 남았다
경제 2018.02.22 목
[단독] 부영연대, 검찰에 부실시공·과다 임대료 추가 조사 요청
경제 2018.02.22 목
고액 자산가들 “정부 압박해도 부동산 안 판다”
Culture > LIFE 2018.02.22 목
“엄홍길 대장은 아이들과 자연을 이어주는 사람”
경제 > 사회 2018.02.22 목
GM ‘먹튀 논란’에 가려진 산업은행 책임론
LIFE > Sports 2018.02.22 목
마지막까지 실망감을 안겨준 女팀추월의 ‘침묵 퇴장’
정치 2018.02.22 목
[뉴스브리핑] “펜스-김여정 회담 계획 불발”…북·미 대화 험로 예상
LIFE > Sports 2018.02.22 목
히말라야의 기(氣)를 청소년에게 쏟는 엄홍길 대장
사회 2018.02.21 수
[현지취재] ‘세월호’는 왜 그렇게 빨리 침몰했을까
LIFE > Sports 2018.02.21 수
인성·왕따 논란으로 얼룩진 빙판에 국민들 분노
경제 2018.02.21 수
2018년 ‘재테크’의 핵심은  코스닥·IRP·재건축
사회 > ISSUE 2018.02.21 수
네티즌 한명, “김정은 빨기 혈안” 똑같은 댓글 3일간 46건 달아
정치 2018.02.21 수
[지방선거-제주] 원희룡, ‘무소속’으로  재선 성공할까
경제 2018.02.21 수
[뉴스브리핑] GM 사태, 文 ‘특단대책’ 주문 후 정부 기류 변화
정치 2018.02.21 수
[지방선거-강원] ‘평창’ 바람타고 최문순 독주체제, 경쟁자가 없다
사회 2018.02.20 화
‘살인적 업무량’에 다 타서 재만 남은 간호사들
국제 > 한반도 > LIFE > Sports 2018.02.20 화
이방카가 한국에 들고 올 ‘트럼프의 메시지’는
경제 2018.02.20 화
진대제 “기술은 시속 100㎞로  발전하는데, 정책은 10㎞”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