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제주 속살 들여다보는 ‘뚜벅이 여행’

제주 중산간 지역 순환 관광버스 신설

김지영 기자 ㅣ young@sisajournal.com | 승인 2017.10.03(Tue) 15:12:49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뚜벅이 여행. 요즘 유행하는 제주도 여행법이다. 제주공항에 내리자마자 렌터카로 이동하지 않고 버스를 타거나, 두 발로 걸어서 제주의 속살을 들여다보는 여행객이 늘고 있다. 

 

최근 인기리에 막을 내린 JTBC 프로그램《효리네 민박》도 제주도 구석구석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했다. 유명 관광지가 아닌 호젓한 마을과 봉긋한 오름, 울창한 곶자왈, 한적한 산책길 등을 선호하는 경향이 더 짙어졌다.  

 

이런 관광객을 위해 제주특별자치도청이 최근 ‘관광지 순환버스’를 신설했다. 제주공항에서 버스를 타고 이동해 중산간(中山間) 지역에 있는 마을과 곶자왈, 오름 군락지 등을 여유롭게 둘러볼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렌터카로 관광지를 둘러보던 주마간산 식 여행에 식상해진 여행자들이 솔깃할만한 코스가 생긴 셈이다. 

 

제주 중산간 관광지 순환버스는 동부 지역과 서부 지역 두 곳에서 운행된다. 동부 지역은 구좌읍 대천동, 서부 지역은 안덕면 동광리를 중심으로 운행된다. 이들 지역의 관광지와 오름 등을 버스로 편리하고 저렴하게 여행할 수 있게 됐다. 

 

순환버스는 동부 및 서부 지역 2곳에서 16대가 운행되고 있다. 제주 시내에서 운행되는 시티투어 버스와 달리 동․서부 중산간 지역을 순환하는 코스로 짜였다. 특히, 순환버스에는 국내여행안내사 자격증을 보유한 교통관광도우미가 함께 탑승해 해당 지역의 독특한 문화 등 다양한 정보를 들려준다. 

 

 

%A9%20%uC81C%uC8FC%uB3C4%uCCAD%20%uC81C%uACF5


 

동부지역 관광 순환버스를 이용하려면 제주공항에서 110-1, 110-2, 120-1, 120-2번 노선버스를 타고 대천환승센터에서 내리면 된다. 대천환승센터에서 다시 810번 순환버스를 타면, 제주세계자연유산센터, 거문오름↔선흘2리 마을↔선녀와 나무꾼↔선인동마을↔다희연↔알밤오름↔동백동산습지센터↔한울랜드↔어대오름↔덕천리마을↔둔지오름↔메이즈랜드↔비자림↔다랑쉬오름입구(북쪽)↔제주레일바이크↔용눈이오름↔다랑쉬오름입구(남쪽), 손지오름↔송당리마을↔아부오름↔거슨세미오름, 안돌오름, 밧돌오름, 민오름 등을 둘러볼 수 있다. 

 

동부 지역 주요 관광지로는 제주세계자연유산센터, 동백동산습지센터, 비자림, 다랑쉬오름 등을 꼽을 수 있다. 제주세계자연유산센터는 우리나라에서 유일하게 유네스코(UNESCO․국제연합 교육과학문화기구) 3관왕(생물권보전지역 지정․세계자연유산 등재․세계지질공원 인증)을 달성한 제주의 가치를 알리고자 조성됐다. 제주 생성비밀을 담은 4D영상관과 한라산의 다양한 식생, 용암동굴 등을 엿볼 수 있는 곳이다. 제주여행 필수 코스 가운데 한 곳이기도 하다. 

 

동백동산습지센터는 환경부가 지정한 멸종위기종인 제주고사리삼 등 다양한 희귀 동․식물 서식처이자 생태계 보고다. 환경부 습지보호지역으로 지정돼 있다. 국제적으론 람사르협회에 등록된 람사르 습지이기도 하다. 

 

비자림은 수령(樹齡) 500~800년 비자나무 2800여 그루가 울창하게 조성돼 있다. 삼림욕을 즐길 수 있는 산책로로 제격이다. 천연기념물 374호이기도 하다. 다랑쉬오름은 제주 역사의 상처를 안고 있다. 오름 주변에는 1948년 발생한 4․3 항쟁 당시 희생된 유골 11구가 발견된 다랑쉬굴이 있다. 다랑쉬오름은 구좌읍 오름 가운데 여왕으로도 불린다. 기슭엔 피톤치드를 즐길 수 있는 삼나무 숲이 시원시원하게 조성돼 있다.  

 

또 다른 코스인 서부지역 관광 순환버스를 이용하려면, 제주공항에서 150-1, 150-2, 181, 182번 버스를 타고 동광환승센터에서 하차한 후 820번 순환버스로 갈아타면 된다. 

 

820번 순환버스를 타면, 신화역사공원↔제주 항공우주박물관↔제주 오설록티 뮤지엄↔제주 유리의성↔환상숲 곶자왈공원↔생각하는 정원↔제주 현대미술관, 김창열 도립미술관, 저지문화예술인 마을, 방림원↔저지오름↔청수마을회관↔제주 평화박물관↔산양 곶자왈↔신평리 마을↔구억리 마을↔노리매↔서광서리 마을↔소인국 테마파크↔서광동리 마을↔세계 자동차박물관↔헬로키티 아일랜드 등을 둘러볼 수 있다. 

 

관광 순환 버스 요금은 성인 1150원, 청소년 850원, 어린이 350원. 30분 간격으로 운행되며 첫차는 오전 8시30분, 막차는 오후 5시30분이다. ​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ECONOMY > IT 2017.10.22 Sun
 “인간의 지식은 필요 없다”는 알파고 제로
경제 > ECONOMY 2017.10.22 Sun
이수영 OCI그룹 회장 별세…후계자는 누구?
지역 > 영남 2017.10.22 Sun
해운대 동백섬 운촌항 개발사업에 '특혜 구린내'
경제 > ECONOMY 2017.10.22 Sun
비싼 삼성 휴대폰이 가계통신비 부담 주범?
경제 > ECONOMY 2017.10.22 Sun
[단독] ‘마지막 개성상인’의 3대 덕목 ‘오데로 갔나’
ECONOMY > IT 2017.10.22 Sun
테슬라, ‘생산량’ 수렁에 빠지다
경제 > ECONOMY 2017.10.22 Sun
세계는 지금 ‘흑연 확보 전쟁 중’
한반도 2017.10.22 Sun
‘죽음의 백조’가 전한 트럼프의 경고 메시지
Culture > 연재 > LIFE > 김유진의 시사미식 2017.10.21 Sat
멸종 위기에 놓인 ‘집밥’
ECONOMY > 경제 2017.10.22 일
미래에셋 3세 대주주 미래에셋컨설팅이 승계 변수될까
ECONOMY > 경제 2017.10.22 일
국내 흑연광산 및 제조시설 현지 르포
LIFE > Culture 2017.10.22 일
김선아 “박복자에게서 벗어나기 위해 열심히 놀 계획”
OPINION 2017.10.22 일
[시론] 실질금리 마이너스 시대에 살아가기
LIFE > Culture 2017.10.21 토
한국영화의 새로운 장르 ‘마동석’
ECONOMY > 경제 2017.10.21 토
“천연흑연 채광·정제에 정부 지원 절실”
국제 2017.10.20 금
스페인-카탈루냐, 마주 달리는 폭주기관차
LIFE > 연재 > Health > 김철수 원장의 진료톡톡 2017.10.20 금
뇌세포 재활로 이명(耳鳴) 치료도 가능
갤러리 > 만평 2017.10.20 금
[시사 TOON]   MB 넘어 박근혜 국정원 겨냥한 검찰 칼날, 무뎌질까
사회 2017.10.20 금
[팩트체크] ‘비정규직 제로’라면서 “모두 없애는 건 원래 아니었다?”
ECONOMY > 경제 2017.10.20 금
삼성물산 합병 적법 판결…이재용 항소심에 긍정적?
LIFE > Health 2017.10.20 금
스마트폰 중독, 자살 충동으로 이어진다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