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염수정 추기경, 2년째 1위… 사회 참여형 종교인 ‘두각’

[2017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종교인] 종교계 영향력 큰 지각변동 없어…천주교·불교 영향력 강세

이민우 기자 ㅣ mwlee@sisajournal.com | 승인 2017.10.09(Mon) 10:00:00 | 1459호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올해 ‘가장 영향력 있는 종교인’으로 염수정 추기경이 꼽혔다. 세 번째 한국인 추기경이 된 그는 서임 첫해인 2014년과 2016년에 이어 올해도 1위에 이름을 올렸다. 여전히 천주교와 불교계가 강세를 보이는 가운데 현실 참여형 종교인들의 영향력이 확장되는 특징을 보였다.

 

올해도 종교계 영향력 1위를 차지한 염수정 추기경은 고 김수환 추기경과 정진석 추기경에 이어 세 번째 추기경으로 임명되면서 2014년과 2016년 조사에서 1위에 올랐었다. 염 추기경은 1970년 사제 서품을 받은 뒤 성신고 교사와 서울 목동성당 주임신부, 평화방송 이사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 천주교 서울대교구장으로서 한국 천주교계의 실질적인 수장이다.

 

지난 1998년부터 14년간 서울대교구를 이끌었다가 2012년 일선에서 물러난 정진석 추기경도 영향력 있는 종교인 2위에 이름을 올렸다. 정 추기경은 매년 책을 한 권씩 집필해 지금까지 54권의 저서와 역저를 펴낼 정도로 강인한 성품의 소유자다.

 

%uC5FC%uC218%uC815%20%uCD94%uAE30%uACBD%20%A9%20%uC5F0%uD569%uB274%uC2A4


 

‘세속의 임무’에 헌신하는 종교인들 두각

 

법륜 스님(평화재단 이사장)과 자승 스님(조계종 총무원장), 혜민 스님(마음치유학교 교장)이 작년에 이어 동일하게 3~5위를 차지했다. 방송인 김제동씨와 함께 청춘콘서트를 돌며 청년들의 멘토로 떠오른 법륜 스님은 최근 취업난 등으로 고통받는 청년들을 만나 격려와 위로를 보내는 데 시간을 할애하고 있다. ‘참선보다 세속의 임무에 헌신하는 스님’이라는 뉴욕타임스의 평가를 국민들도 인정하는 분위기다.

 

혜민 스님의 영향력은 대표적인 국민 멘토로서 사회와 적극 소통하며 고민을 들어주는 데서 비롯됐다. 베스트셀러 작가로 통하는 혜민 스님은 최근 방송에도 출연하며 적극적인 발언을 이어가고 있다.

 

8위(3.3%)로 껑충 뛴 명진 스님은 조계종으로부터 승적을 박탈당한 뒤 오히려 영향력을 확대하는 모습이다. 명진 스님은 지난 4월 조계종으로부터 ‘종단 질서를 어지럽히고 승풍을 실추시켰다’는 이유로 승적을 박탈당했다. 명진 스님은 최근 단식 농성을 벌이다 병원으로 후송됐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정치 2017.12.15 Fri
첫 번째, 두 번째와는 달랐던 우병우의 세 번째
정치 2017.12.15 Fri
[Today] 노무현 수사검사 2명 구속…우연일까, 필연일까
지역 > 영남 2017.12.15 Fri
[단독] 사내 성희롱한 주택금융공사 직원 '면직'…얼마나 심했길래
사회 2017.12.15 Fri
교수들 철밥통 보험 ‘대학의 파벌싸움’
경제 > ECONOMY 2017.12.15 Fri
신라젠 빠지자 제약·바이오주도 동반 하락
지역 > 영남 2017.12.15 Fri
내년 지방선거 쟁점으로 비화된 신세계 스타필드
정치 2017.12.15 Fri
“文 중국 방문은 관계 개선 첫 단추에 불과하다”
경제 > ECONOMY 2017.12.15 Fri
경쟁자야, 동반자야? 삼성과 애플의 ‘마진 전쟁’
LIFE > 연재 > Health > 김철수 원장의 진료톡톡 2017.12.15 금
고령 출산이 선천지정 약하게 한다
국제 2017.12.15 금
프랑스 공영방송 카메라엔  ‘필터’가 없다
정치 2017.12.15 금
박경미 “‘가족은 4명이 완전체’라는 고정관념 깨야 한다”
연재 > 한반도 > 이영종의 평양인사이트 2017.12.14 목
[평양 Insight] 유엔 디딤돌 삼아 대화 물꼬 트나
ECONOMY > 연재 > 경제 > 재벌가 후계자들 2017.12.14 목
4대째 장자승계 원칙 고수하는 LG
정치 2017.12.14 목
[Today] “가상화폐 문제와 블록체인 기술은 다르다”
정치 2017.12.14 목
성일종“‘식당 물수건 깨끗할까’ 의문에서 출발”
ECONOMY > 경제 2017.12.14 목
‘그린벨트 해제’ 기획부동산들이 다시 떴다
국제 2017.12.14 목
‘탈출구’ 찾는 트럼프의 선택은?
LIFE > 연재 > Culture > 김지나의 문화로 도시읽기 2017.12.13 수
 그들만의 요새, 미군기지 품은 평택시의 도시전략
ECONOMY > IT 2017.12.13 수
AI, 이젠 포르노 감독까지 넘보다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