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하루빨리 학교 상담 정책이 정착할 수 있기를”

[대학언론상-장려상] 박강수·정준기(성균관대)

박강수·정준기(성균관대) ㅣ sisa@sisajournal.com | 승인 2017.10.10(화) 20:00:00 | 1459호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사람이 죽으면 가장 연하고 약한 피부 조직부터 분해돼 사라진다. 사회 역시 마찬가지다. 사회가 병들어 가장 연하고 약한 아이들이 고통받고 있다. 취재차 방문한 ‘위(Wee)클래스’ 교실은 일견 그 고통을 담는 그릇이 될 수 있을 것처럼 보였다. 하지만 실상은 그렇지 않았다.

 

취재는 지인의 한마디에서 시작됐다. “요즘 학교가 많이 바뀌어서 위클래스라는 곳에서 애들 상담도 해 준대.” 검색해 보니 예상 외로 많은 학생들이 학교 상담에 대한 불만을 토로하고 있었다. 흥미로웠다. ‘구색만 갖춘, 정부의 또 다른 전시행정이 아닐까’라는 생각이 들었다. SNS를 뒤져가며 상담 피해 학생들과 접촉했다. 전국 각지의 전문상담사, 전문상담교사의 이야기를 듣기 위해 전화를 걸었다. 직접 찾아가기도 했다. 전화와 정보공개청구를 통해 교육부와 각 시·도 교육청 담당자로부터 자료를 받아냈다. 전문가를 대면해 정책의 실태와 방향에 대한 의견을 들었다. 전체 그림을 그리고, 문제를 분석하고, 이를 현장 목소리와 비교하고, 또다시 새로운 그림을 그리는 과정의 연속이었다.

 

문제는 간단하지 않았다. 학교 상담이라는 특수 영역에 대한 생소함과 맞닥뜨렸고 정책과 학교 현장을 둘러싸고 얼기설기 얽힌 당사자들의 이해관계 또한 복잡했다. ‘감히 진실을 참칭할 만큼 우리는 정확하게 알고 있을까.’ 취재를 하면 할수록 의심도 커졌다. 의심과 줄다리기를 하며 기사를 썼다. 직접 방문해 본 위클래스 교실은 ‘전시용’만은 아니었다. 우리가 겪은 답답하고 억압적인 학교의 분위기를 바꾸는 시발점이 될 수 있을 것 같았다. 그래서 더욱 위클래스와 위센터가 제 기능을 하지 못하고 있다는 사실이 안타까웠다.

 

하루빨리 학교 상담이 정착할 수 있기를 바란다. 무엇보다 학생들이 온전하게 인정받고, 타인을 이해할 수 있는 사람으로 자라나기를 바란다.​ 

 

%A9%20%uC2DC%uC0AC%uC800%uB110%20%uC784%uC900%uC120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사회 2018.02.17 토
오락가락 평창 날씨에 애먹는 선수들
정치 2018.02.17 토
[지방선거-광주] “민주당 윤장현-이용섭 대결이 사실상 본선”
Culture > LIFE 2018.02.17 토
세계 각국의 역법은 무엇일까…정치·종교 의미 담긴 달력의 세계
정치 2018.02.17 토
[지방선거-경북] 한국당 이철우·박명재·김광림 현역 3파전 ‘치열’
사회 > ISSUE 2018.02.17 토
“지도자 조롱은 표현의 자유”… '짝퉁 김정은'의 이유 있는 패러디
정치 2018.02.17 토
[지방선거-대구] 김부겸 장관직 던지고 시장 출마 나설까
사회 > LIFE 2018.02.16 금
신정과 구정의 차이를 아십니까…음력 설의 수난사
Health > ISSUE > LIFE > Sports 2018.02.16 금
8, 240, 그리고 1000… 윤성빈을 승리로 이끈 마법의 숫자
Culture > LIFE 2018.02.16 금
알아두면 쓸데 있는 ‘음력 이야기’
LIFE > Sports 2018.02.15 목
한국 빙속 '레전드 3인방'의 잇단 출격에 강릉이 들썩인다
정치 2018.02.15 목
[지방선거-경남] 누가 PK를 한국당의 텃밭이라 했나
사회 2018.02.15 목
“윤년? 윤달? 그게 뭐야?”…알수록 오묘한 음력의 매력
경제 2018.02.15 목
삼성, 이번엔 'MB 뇌물' 의혹…이학수 전 부회장 소환 조사
정치 2018.02.15 목
마키 살 세네갈 대통령 “평화는 희망사항 아니라 삶의 선택”
경제 2018.02.15 목
[뉴스브리핑] 트럼프 “한국GM 철수는 내 작품”
LIFE > ISSUE > Sports 2018.02.14 수
설 연휴, 윤성빈의 ‘금빛 레이스’를 주목하라
경제 2018.02.14 수
충격의 롯데…비상경영체제 가동에도 경영권 ‘흔들’
갤러리 > 만평 2018.02.14 수
[시사 TOON]  김정은의 기습 공세에 복잡해진 트럼프
LIFE > Health 2018.02.14 수
의사들이 말하는 ‘건강한 설 보내는 법’ 9가지
정치 2018.02.14 수
[뉴스브리핑] “박근혜와 공모 관계” 최순실 ‘징역 20년’ 중형 선고
정치 2018.02.14 수
[지방선거-울산] 김기현 “보수표 결집 자신”…송철호 “교체 바람 분다”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