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식후 30분’을 ‘식후’로 복약기준 변경

서울대병원, 의학적 근거 없는 복약용법 개선

노진섭 기자 ㅣ no@sisajournal.com | 승인 2017.10.01(Sun) 21: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기존 ‘식후 30분’이라는 복약용법이 ‘식후’로 바뀐다. 서울대병원은 9월26일부터 복약용법 기준을 바꾸기로 했다. 

 

약은 종류와 성격에 따라 ‘식후’ ‘식전’ ‘취침 전’과 같은 복약 용법이 있다. ‘식후’는 음식물과 함께 섭취할 때 약 효과가 높아지거나 위 점막 등을 보호할 필요가 있을 때다. ‘식전’은 변비약과 같이 아침에 배변 효과를 기대하거나, 졸음을 유발하는 항히스타민제가 포함돼 일상생활에 방해가 될 경우에 권장된다.

 

%A9%20%uC0AC%uC9C4%3D%uC11C%uC6B8%uB300%uBCD1%uC6D0%20%uC81C%uACF5


 

그동안 사용해온 ‘식후 30분’ 처방은 약물에 의한 속 쓰림을 예방하고, 몸속에서 약이 일정한 농도를 유지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관행적으로 사용해왔다. 그러나 이에 대한 의학적 근거가 부족할 뿐만 아니라 외국에도 이런 복약 기준은 없어 무용론이 제기돼 왔다. 

 

실제로 외국은 일반적으로 의약품 복약용법을 ‘하루 0회’와 같이 횟수로만 표기한다. 앞으로 환자는 시간을 준수해 약을 먹어야 하는 부담감을 덜게 됐다. 서울대병원 약사위원회의회장을 맡은 김연수 서울대병원 신장내과 교수는 “이번 복약 변경은 의료인이 아닌 환자 중심의 처방”이라며 “약 복용이 제때 이뤄지면 치료 효과에도 긍정적인 결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평가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경제 2018.06.21 Thu
김재철 동원그룹 회장 동생 일가도 일감 몰아주기 논란
경제 2018.06.21 Thu
‘포스코 회장이 뭐길래’…내·외부 갈등 고조
사회 2018.06.21 Thu
외국인 ‘먹튀’에 우는 건강보험
사회 2018.06.21 Thu
페미니스트라면 “여자도 군대 가겠다”고 해야 할까
정치 2018.06.21 Thu
쇄신 가능한 수준일까…바빠진 한국당에 쏠린 눈
사회 2018.06.21 Thu
한국전쟁의 잊힌 죽음 ‘경찰 청년단원들’
경제 2018.06.21 Thu
협력업체 직고용한 SK브로드밴드, 보여주기식 쇼였나
경제 2018.06.21 Thu
위험에 노출된 SKB 홈앤서비스 수리기사들
Health > LIFE 2018.06.20 Wed
땀으로 수분 배출 많은 여름철 ‘요로결석’ 주의보
LIFE > 연재 > Culture > 서영수의 Tea Road 2018.06.21 목
저우언라이와 키신저를 이어준 茶 한 잔
IT 2018.06.21 목
코인 미래 부정해도…“가상화폐 활용 모금은 현실”
LIFE > 연재 > Health > 노진섭 기자의 the 건강 2018.06.21 목
위암 발병률 낮춘다는 ‘아스피린 장기 복용’ 위험할 수도
국제 2018.06.20 수
“견고한 땅에 대한 믿음이 사라졌다”
경제 2018.06.20 수
포스트 재벌 견제기구로 급부상 중인 국민연금
OPINION 2018.06.20 수
[시론] 이코노미스트의 ‘감’과 데이터
사회 2018.06.20 수
[단독]‘결함 쉬쉬?’ 삼성 에어컨에 불만 폭발
경제 2018.06.20 수
“취업률 100% 보다 세계경영 주역 양성이 중요”
사회 2018.06.20 수
[文vs勞①] 문재인 vs 노동계, 루비콘강 건너나
사회 2018.06.20 수
[文vs勞②] “문재인 정부, 노동·경제정책 모두 낙제점”
사회 2018.06.20 수
[文vs勞③] “문재인 정부, 만원의 행복을 절망으로 만들어”
국제 2018.06.19 화
미국 겨냥한 중국·쿠바의 '사자후' 공격?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