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감사원, ‘최순실 국정농단’ 연루 이기우 GKL 대표 해임 요구

조유빈 기자 ㅣ you@sisajournal.com | 승인 2017.09.19(Tue) 14:00:00 | 1457호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과 관련해 이기우 그랜드코리아레저(GKL) 대표이사의 해임 절차가 현재 진행 중이다. 감사원은 지난 6월13일 문화체육관광부(문체부) 기관운영감사 결과를 공개하면서 국정농단 사건과 관련해 이기우 대표에 대한 해임을 포함한 중징계를 문체부에 요구한 바 있다. 공기업인 GKL은 공공기관운영에 관한 법률에 따라 기획재정부 산하 공공기관운영위원회(공운위)를 통해 심의를 받게 된다. 현재 기재부에 안건이 상정돼 9월 중에 공운위를 통한 심의가 이뤄질 전망이다.

 

%uC774%uAE30%uC6B0%20GKL%20%uB300%uD45C%20%A9%20%uC0AC%uC9C4%3D%uC5F0%uD569%uB274%uC2A4


감사원에 따르면, 이 대표는 장애인휠체어펜싱팀을 창단하면서 절차를 무시하고 선수를 채용하거나, 더블루케이 에이전트 계약을 체결하도록 부당하게 지시한 것으로 드러났다. 감사원에 따르면, 이 대표는 2016년 1월 더블루케이와 스포츠단을 창단하라는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의 지시를 받고 ‘장애인휠체어펜싱팀’을 창단하기로 결정했다. 이후 이 대표는 실무진 등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모집공고 절차 등 규정을 위반해 더블루케이 펜싱팀 소속 5명을 직원으로 채용하고, 더블루케이와 2억8000만원의 에이전트 계약을 체결하도록 지시했다. 또 선수들이 GKL 실업팀에 채용돼 전속계약금을 지급할 필요가 없는데도 선수들에게 전속계약금 6000만원을 지급하도록 지시했고, 지급한 계약금 중 절반은 에이전트인 더블루케이에 귀속됐다.

 

또 감사원은 이 대표가 GKL 사회공헌재단의 예산으로 최순실씨의 조카 장시호씨가 운영한 영재센터를 부당하게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 대표가 김종 전 문체부 차관의 지시에 따라 GKL 사회공헌재단이 영재센터에 2억원의 예산을 지원하도록 하는 등 재단 업무에 부당하게 개입했다는 것이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정치 2018.01.23 Tue
공인인증서 없애겠다지만, 당장 대체 수단도 없어
정치 2018.01.23 Tue
말 많고 탈 많은 역대 대통령들의 '사저'
경제 2018.01.23 Tue
만년 ‘마이너리그’서 '메이저리그'로, 기대 부푼 코스닥
한반도 > 연재 > 이영종의 평양인사이트 2018.01.23 Tue
[평양 Insight] ‘평창’ 천기누설, 뒷수습에 골머리 앓는 北
지역 > 영남 2018.01.23 Tue
정치 2018.01.23 Tue
‘홍은동 사저’ 매각으로 궁금증 커진 문 대통령 퇴임 후 거취
한반도 2018.01.23 Tue
평양 움직이는 김여정·리설주·김설송, 그리고 현송월
정치 2018.01.22 Mon
'평양올림픽' 주장하는 한국당 의원 3명, MB땐 '남북단일팀' 발의
LIFE > Culture 2018.01.22 월
“소소한 행복 찾아주는 작은 책들이 인기 끌 것”
정치 2018.01.22 월
“MB 측, 노무현 정권 깔 테면 한번 까봐라”
사회 2018.01.22 월
권력기관 개혁법안 국회 통과 ‘가시밭길’
사회 2018.01.22 월
종이호랑이 전락 ‘국정원·검찰’ 초대형 ‘공룡 경찰’ 탄생
정치 2018.01.22 월
[뉴스브리핑] 현송월 등 北 예술단 점검단 방남
정치 2018.01.22 월
[단독] “서청원 의원, 포스코 회장 만나 이권 청탁”
경제 2018.01.22 월
효성 총수 다시 부른 검찰, 4년 수사 마침표 찍나
정치 2018.01.21 일
정두언 “MB는 정치인 아니다. 정치가 뭔지 모르는 사람”
한반도 2018.01.21 일
북한 ‘문화 권력’ 현송월에 쏠린 눈
국제 2018.01.21 일
스웨덴 15살은 ‘말괄량이 삐삐’…자기주장·반항심 강해
OPINION 2018.01.21 일
[한강로에서] 북한의 평창 참가보다 더 중요한 것
정치 > 연재 >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2018.01.21 일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마거릿 대처는 ‘여성정치인’일까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