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유재욱 칼럼] 무릎 통증 잡는 3가지 방법

자세 펴고 걷기, 튼튼한 신발 신기, 무릎 뼈 위쪽 근육 마사지

유재욱 유재욱재활의학과의원 원장 ㅣ sisa@sisajournal.com | 승인 2017.08.26(Sat) 10: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나이가 지긋한 분들을 만나보면 “내가 몇 살까지 골프를 칠 수 있을까” 하고 고민하신다. 개인적인 경험으로 우리나라의 경우 80대 중반까지는 골프를 즐기시는데, 80대 중반이 넘으면 많은 분이 좀 힘들어하시는 것 같다. 어떤 사람은 ‘그 정도 쳤으면 됐지’라고 생각 할 수도 있겠지만, 절대 그렇지 않다.

 

골프를 못 치게 될 때 상실감은 꽤 크다. 나이가 들어 골프를 못 치게 되는 가장 큰 이유는 무릎 통증이다. 무릎이 아파서 오랫동안 걷기가 힘드니 골프를 즐길 수가 없다. 외국의 경우 시니어 골프장이 있어서 평지에서 카트를 타고 다니면서 즐길 수 있는데, 우리나라는 골프장이 산에 많아서 그것도 만만치가 않다.

 

골퍼들의 무릎 통증은 골프를 많이 쳐서 무릎이 상했다기보다는 평상시에 과한 사용과 잘못된 자세 습관 때문에 생긴 퇴행성관절염으로 인한 것이다. 걷기가 힘들어져서 골프를 못 치는 경우가 많다. 그러므로 골프장에서 어떤 것을 조심해야 한다기보다는 평소에 꾸준히 관리를 하는 수밖에 없다. 

 

%A9%20%uC0AC%uC9C4%3DPixabay


 

평소 집에서 무릎 건강을 관리하는 방법 

 

1. 자세를 펴고 걷자

 

나이가 들면 자세가 구부정하기 마련인데 목을 앞으로 내밀고 등이 굽으면 걸을 때 보폭이 좁아지고, 무릎에 충격이 커져서 무릎 통증이 발생한다. 평상시에 가슴을 펴고 목을 당겨 전방 15도 위쪽을 주시하고 걸으면 자연스럽게 보폭도 넓어지고 무릎 통증도 개선될 수 있다. 이때 팔을 앞뒤로 힘차게 흔드는 것이 중요한데, 특히 앞쪽보다는 뒤쪽으로 힘차게 흔들어보자. 그러면 뒤쪽 견갑골과 주위 근육들이 많이 움직여서 자세가 바르게 되고 어깨와 목의 통증도 개선된다.

 

 

2. 발을 주목하자

 

무릎 통증의 원인 중 중요한 것이 바로 발 문제다. 발도 40대가 되면 노화가 시작돼 50대가 되면 땅에서 전해지는 충격을 흡수하는 기능이 많이 떨어진다. 걷기만 해도 그 충격이 고스란히 무릎에 전해진다. 무릎 통증으로 고생하는 분들은 일단 신발을 튼튼한 것으로 바꾸거나 깔창을 깔고 다니기만 해도 통증이 많이 개선된다. 발밑에 충격완화장치를 달고 나닌다고 생각하면 된다. 결국 발이 살아야 무릎도 산다.

 

 

3. 무릎 뼈 위쪽 근육을 마사지하자

 

무릎의 슬개골 위쪽을 보면 대퇴사두근이라는 허벅지 근육이 달려있는데, 이 근육은 무릎에 전해지는 충격을 흡수하는 역할을 한다. 무릎이 아프다는 이야기는 대퇴사두근이 이미 많이 손상돼서 제 기능을 못 하고 있음을 뜻한다. 다친 근육 부위를 찾아서 수리하면 근육이 제 기능을 찾아 무릎 통증도 개선된다.

 

무릎 위쪽 근육을 엄지손가락으로 눌러봐서 멍든 것처럼 아픈 곳이 바로 손상된 곳이라고 보면 된다. 이곳을 골프공으로 굴려서 마사지해보자. 집에서 시간 날 때마다 수시로 마사지하고, 라운딩 중간에도 마사지해보자. 2주 정도 열심히 마사지하면 손상된 부위가 다시 제 기능을 하기 시작하고, 무릎 통증도 완화될 것이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IT 2018.06.22 Fri
코인 미래 부정해도…“가상화폐 활용 모금은 현실”
Culture > 연재 > LIFE > 서영수의 Tea Road 2018.06.22 Fri
저우언라이와 키신저를 이어준 茶 한 잔
경제 2018.06.22 Fri
갓 규제 대상 포함된 동원의 일감 몰아주기 딜레마
경제 2018.06.21 Thu
김재철 동원그룹 회장 동생 일가도 일감 몰아주기 논란
경제 2018.06.21 Thu
‘포스코 회장이 뭐길래’…내·외부 갈등 고조
사회 2018.06.21 Thu
외국인 ‘먹튀’에 우는 건강보험
사회 2018.06.21 Thu
페미니스트라면 “여자도 군대 가겠다”고 해야 할까
정치 2018.06.21 Thu
쇄신 가능한 수준일까…바빠진 한국당에 쏠린 눈
사회 2018.06.21 Thu
한국전쟁의 잊힌 죽음 ‘경찰 청년단원들’
LIFE > Health 2018.06.20 수
땀으로 수분 배출 많은 여름철 ‘요로결석’ 주의보
국제 2018.06.20 수
“견고한 땅에 대한 믿음이 사라졌다”
경제 2018.06.20 수
포스트 재벌 견제기구로 급부상 중인 국민연금
경제 2018.06.20 수
위험에 노출된 SKB 홈앤서비스 수리기사들
경제 2018.06.20 수
협력업체 직고용한 SK브로드밴드, 보여주기식 쇼였나
OPINION 2018.06.20 수
[시론] 이코노미스트의 ‘감’과 데이터
사회 2018.06.20 수
[단독]‘결함 쉬쉬?’ 삼성 에어컨에 불만 폭발
경제 2018.06.20 수
“취업률 100% 보다 세계경영 주역 양성이 중요”
사회 2018.06.20 수
[文vs勞①] 문재인 vs 노동계, 루비콘강 건너나
사회 2018.06.20 수
[文vs勞②] “문재인 정부, 노동·경제정책 모두 낙제점”
사회 2018.06.20 수
[文vs勞③] “문재인 정부, 만원의 행복을 절망으로 만들어”
국제 2018.06.19 화
미국 겨냥한 중국·쿠바의 '사자후' 공격?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