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내부고발자 색출 요구 인천관광공사 노조 비난 여론 확대

지역 시민단체 내부제보자 보호 촉구하는 성명 내기도

차성민 기자 ㅣ sisa312@sisajournal.com | 승인 2017.08.09(Wed) 15:50:53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인천관광공사 노동조합이 내부 제보자 색출을 요구하는 내용의 대자보를 붙여 비난을 받고 있는 가운데(시사저널 8월7일 보도)인천지역 시민사회단체가 내부제보자 보호를 촉구하고 나섰다. 

 

인천평화복지연대는 9일 “인천관광공사의 내부제보자는 보호돼야 마땅하다”면서 “노조는 내부제보자를 ‘불순한 의도로 외부와 내통하는 조직 내 적폐’, ‘내부 기생충이 더 이상 공사에서 활동할 수 없게 조치’하라는 등 납득하기 어려운 입장을 냈다”고 주장했다.

 

%uC778%uCC9C%uAD00%uAD11%uACF5%uC0AC%20%uB178%uB3D9%uC870%uD569%uC774%20%uC0AC%uB0B4%20%uAC8C%uC2DC%uD310%uC5D0%20%uB300%uC790%uBCF4%uB97C%20%uBD99%uC774%uACE0%20%uACF5%uC775%uC81C%uBCF4%uC790%20%uC0C9%uCD9C%uC744%20%uC694%uAD6C%uD558%uACE0%20%uC788%uB2E4.@%uCC28%uC131%uBBFC%uAE30%uC790

 

이들은 이날 성명을 통해 “공익적 내부제보라는 행동이 왜곡되고 내부제보자가 피해를 입을 수 있는 일이 생길까 우려스럽다”면서 “노조의 주장대로 사장의 사퇴가 내부제보로 시작된 것이라면 이는 공익적 성격으로 보호돼야 마땅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사장의 사퇴는 법과 규정을 어기는 공기업 경형행태에 경종을 울렸다”면서 “공익적 내부제보는 부정부패를 바로 잡고, 부조리한 조직을 건강하게 만드는 기능을 한다”고 주장했다.

 

특히 이들은 “이러한 사회적 순기능이 인정돼 국민권익위원회가 지방자치단체 차원에서 ‘공익제보 지원 조례’ 재정을 권장하는 추세”라면서 “노조의 표현과 입장표명이 내부제보를 통해 건강한 조직을 만드는 환경을 위축시키지 않을까 우려스러움을 표명하지 않을 수 없다”고 밝혔다. 

 

아울러 “인천관광공사 내에서 공익적 내부제보가 보호될 수 있기를 바라며 공익적 내부제보가 활성화되고 제보자가 보호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인천관광공사 노조는 최근 황준기 사장의 사퇴와 관련해 내부고발자를 ‘기생충’에 비유하며 공익제보자 색출을 공식적으로 촉구하고 나서면서 지역사회의 비난을 받고 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ECONOMY > IT 2017.08.24 Thu
“AI 로봇의 무기화, UN이 해결해 달라”
경제 > ECONOMY 2017.08.24 Thu
전자랜드 ‘역성장’에도 오너 일가는 ‘고배당 잔치’
사회 2017.08.24 Thu
[단독] 가짜 독립운동가 김정수 파묘 유력하다
ECONOMY > IT 2017.08.24 Thu
이제는 듀얼 카메라 시대...갤럭시노트8의 ‘두 개의 눈’
정치 2017.08.24 Thu
“정책 개발 위해 인재 집결된 ‘네트워크 허브’ 만들겠다”
사회 2017.08.24 Thu
3조원대 범죄수익 중 실제 환수는 800억원뿐
사회 2017.08.24 Thu
공습경보 후 대피시간, 핵공격 때도 5분 확보될까?
사회 2017.08.23 Wed
사이렌이 울렸던 오후 2시, 명동의 재구성
OPINION 2017.08.24 목
[시끌시끌 SNS] 계란 하나 맘 놓고 못 먹는 세상
정치 2017.08.24 목
[Today] 은혼식 치러야 할 시기에 별거 중인 한국과 중국
OPINION 2017.08.23 수
[한강로에서] 한·중·일 역사전쟁의 패자는?
LIFE > Sports 2017.08.23 수
에이스부터 조커까지, 모든 카드를 쥔 신태용
정치 2017.08.23 수
“소수 대형교회 때문에 과세 미뤄선 안 된다!”
국제 2017.08.23 수
‘집권 100일’ 마크롱의 끝 모르는 추락
LIFE > 연재 > Culture > 김지나의 문화로 도시읽기 2017.08.23 수
영종도, 환승투어로 날개 달까?
ECONOMY > 경제 2017.08.23 수
블록체인 잡는 자가 미래 금융 주도한다
사회 2017.08.23 수
[Today] 문대통령이 그리는 사법부의 큰 그림
국제 2017.08.23 수
“백악관 밖의 스티브 배넌은 더욱 강력하다”
사회 2017.08.22 화
경보 울렸다! 일단 지하로 달려가라!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