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검찰의 청와대 민정 특별감찰반 압수수색...우병우로 향하는 칼끝

김회권 기자 ㅣ khg@sisapress.com | 승인 2016.11.23(Wed) 19:33:12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11월23일 검찰 특별수사본부(본부장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는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49)이 최순실씨의 국정농단을 묵인했다는 직무유기 의혹과 관련해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실 산하 특별감찰반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 검찰이 최순실 게이트와 관련해 청와대 관련 기관을 압수수색한 건 세번째다. 검찰은 10월29~30일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수석, 정호성 전 청와대 부속비서관 등의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 이어 11월15~16일에도 안 전 수석과 관련해 청와대를 한 번 더 압수수색했다. 

 

 

검찰이 우병우(49) 전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의 직무유기 의혹과 관련해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실 산하의 특별감찰반실을 11월23일 오후 전격 압수수색했다.


민정수석의 원래 직무대로라면 최씨가 전횡을 휘두르는 일을 막아야 하지만 우 전 수석은 대통령 측근 감찰업무 등 본연의 임무를 제대로 수행하지 않았다는 의혹을 받고 검찰의 수사 대상이 됐다. 사실상 묵인이나 방조에 관한 의혹이다. 

 

실제로 우 전 수석은 최순실 게이트에 개입돼 있기도 하다. 특히 K스포츠재단이 롯데그룹 압수수색 전 70억원을 다시 돌려준 정황 때문에 관련 수사정보를 재단 측에 넘겨준 게 아니냐는 시선도 있다. 

 

특히 언론을 통해 우 전 수석의 장모가 자신 소유의 골프장에서 최순실씨와 함께 골프를 친 정황이 보도되면서 최씨와의 관계도 다시 부각되고 있다. 특히 당시 장모와 최씨가 골프를 친 시기는 우 전 수석이 민정비서관에 내정된 지 얼마 되지 않은 시점이었다. 여기에 자신의 측근인 국가정보원 추 아무개 국장으로부터 최씨와 관련된 보고를 직접 보고 받았다는 의혹과 국정원 인사에도 개입했다는 보도도 나왔다. 

 

검찰은 조만간 우 전 수석을 또 다시 소환해 직무유기 의혹 외에도 받고 있는 여러 의혹들을 추궁할 계획이다. ​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TOP STORIES

정치 2017.05.23 Tue
“노 대통령이 시작한 일을 그냥 둘 수는 없었다”
정치 2017.05.23 Tue
노무현의 친구 문재인, 대통령이 돼 봉하를 찾다
정치 2017.05.23 Tue
포털 가득 채운 前대통령들
국제 2017.05.23 Tue
[단독] 中, 비밀리 北에  원유 공급하고 있다
정치 2017.05.23 Tue
훈풍 부는 黨·靑, 불씨는 남았다
한반도 2017.05.23 Tue
후보 때와 달라진 文, 北 도발에 강경대응 예고
Health > 연재 > 노진섭 기자와 건강 챙기기 > LIFE 2017.05.23 Tue
칵테일 주사가 만병통치약은 아니다
ECONOMY > IT 2017.05.23 Tue
겸손해진 인간, 알파고에게 복수할 수 있을까
정치 2017.05.23 화
[Today] 민주당과 국민의당 결국 다시 합치나
갤러리 > 포토뉴스 2017.05.23 화
같은 듯 다른, 두 광장의 천막
정치 2017.05.23 화
법무법인 설립하며 복귀한 채동욱 前 검찰총장 거취 주목
정치 2017.05.22 월
文, 4대강 사업 감사 지시…MB도 정조준
정치 2017.05.22 월
노무현 서거 8주기와 검사
정치 2017.05.22 월
박태주 “새 정부에 인내하는 노동이 필요한 시점”
정치 2017.05.22 월
단병호 “노무현 정부 때 불신 새 정부가 풀어주길 기대”
OPINION 2017.05.22 월
[Up&Down] 피우진 보훈처장 vs ‘음주운전 뺑소니’ 강정호
국제 2017.05.22 월
어떤 차별도 없는 軍 다 함께 고민했다
정치 2017.05.22 월
‘폐족’이라며 고개 숙였던 親盧 ‘주류’되어 당권 잡는다는 親朴
정치 2017.05.22 월
文 취임 직후 꿈틀대는 노동계 勞(노)·政(정) 관계 이번에는 다를까
정치 2017.05.22 월
[Today] MB-반기문-안철수의 사람들을 불러 모으다
리스트 더보기
Welcome

SNS 로그인

facebook 로그인 naver 로그인
기존 회원 비밀번호 재발급
비밀번호 재발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