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비선실세 보도하자 박근혜 대통령 "시사저널, 본때를 보여야..."

TV조선이 밝힌 《김영한 비망록》, 김기춘 "비판에 불이익, 협조엔 금전"

김회권 기자 ㅣ khg@sisapress.com | 승인 2016.11.15(Tue) 10:14:51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 TV조선


박근혜 대통령이 2014년초 비선실세 의혹을 제기한 언론들에 대해 직접 "본때를 보여야. 열성과 근성으로 발본 색원"하라고 지시한 사실이 드러났다. 김기춘 당시 대통령 비서실장은 비판언론 등에 고소고발-손배 청구로 불이익을 가도록 지시했고, 협조적인 언론에는 '금전적 지원'을 지시한 것으로 드러났다.

 

11월14일 《TV조선》은 고 김영한 민정수석이 2014년 6월14일부터 2015년 1월9일까지 청와대에서 일하면서 남긴 비망록을 바탕으로 박근혜 정부의 언론통제 사실을 보도했다. 비망록에 따르면 지난 2014년 7월 안대희, 문창극 국무총리 후보자가 연속 낙마하고 국정에 차질을 빚자 김기춘 비서실장은 수석회의에서 "일방적 지적, 비판을 그대로 두면 안 된다"며 "언론중재위 제소, 고소고발 및 손해배상청구 등 상응하는 불이익이 가도록 철저하게 대응하라"고 지시했다. 

 

ⓒ TV조선


박 대통령은 직접 "시사저널 일요신문-끝까지 밝혀내야. 본때를 보여야. 열성과 근성으로 발본 색원"하라고 지시했다고 《TV조선》은 보도했다. 2014년 초 정윤회 비선실세 의혹을 다룬 《시사저널》과 《일요신문》의 기사에 대해서는 당시 청와대 김기춘 비서실장과 이재만 총무비서관, 정호성 제1부속실장, 안봉근 제2부속실장 등 4명은 시사저널을 상대로  8000만원의 손해배상과 정정보도 청구소송을 제기했다. 

 

ⓒ TV조선


《TV조선》은 호의적인 보도에 대해선 금전 지원을 염두에 둔 듯 "VIP 관련 보도-각종 금전적 지원도 포상적 개념으로. 제재는 민정이"라는 문구도 있었다고 보도했다. 공영방송 이사 선임 땐 성향을 확인하라는 지시도 있었다.​

 

ⓒ TV조선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TOP STORIES

정치 2017.05.23 Tue
“노 대통령이 시작한 일을 그냥 둘 수는 없었다”
정치 2017.05.23 Tue
노무현의 친구 문재인, 대통령이 돼 봉하를 찾다
정치 2017.05.23 Tue
포털 가득 채운 前대통령들
국제 2017.05.23 Tue
[단독] 中, 비밀리 北에  원유 공급하고 있다
정치 2017.05.23 Tue
훈풍 부는 黨·靑, 불씨는 남았다
한반도 2017.05.23 Tue
후보 때와 달라진 文, 北 도발에 강경대응 예고
Health > 연재 > 노진섭 기자와 건강 챙기기 > LIFE 2017.05.23 Tue
칵테일 주사가 만병통치약은 아니다
ECONOMY > IT 2017.05.23 Tue
겸손해진 인간, 알파고에게 복수할 수 있을까
정치 2017.05.23 화
[Today] 민주당과 국민의당 결국 다시 합치나
갤러리 > 포토뉴스 2017.05.23 화
같은 듯 다른, 두 광장의 천막
정치 2017.05.23 화
법무법인 설립하며 복귀한 채동욱 前 검찰총장 거취 주목
정치 2017.05.22 월
文, 4대강 사업 감사 지시…MB도 정조준
정치 2017.05.22 월
노무현 서거 8주기와 검사
정치 2017.05.22 월
박태주 “새 정부에 인내하는 노동이 필요한 시점”
정치 2017.05.22 월
단병호 “노무현 정부 때 불신 새 정부가 풀어주길 기대”
OPINION 2017.05.22 월
[Up&Down] 피우진 보훈처장 vs ‘음주운전 뺑소니’ 강정호
국제 2017.05.22 월
어떤 차별도 없는 軍 다 함께 고민했다
정치 2017.05.22 월
‘폐족’이라며 고개 숙였던 親盧 ‘주류’되어 당권 잡는다는 親朴
정치 2017.05.22 월
文 취임 직후 꿈틀대는 노동계 勞(노)·政(정) 관계 이번에는 다를까
정치 2017.05.22 월
[Today] MB-반기문-안철수의 사람들을 불러 모으다
리스트 더보기
Welcome

SNS 로그인

facebook 로그인 naver 로그인
기존 회원 비밀번호 재발급
비밀번호 재발급